삼성家, 故 이건희 회장 1주기 추도식 엄수
삼성家, 故 이건희 회장 1주기 추도식 엄수
  • 이지뉴스
  • 승인 2021.10.25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수원 선영에서 가족만 참석해 간소하게 진행
고 이 회장 철학·업적 기려…삼성인력개발원에 흉상
이재용부회장 “겸허한 마음으로 새로운 삼성만들터”
삼성은 故 이건희 삼성 회장 상속세 신고 납부 기한이 다가옴에 따라 4월 27~28일 유산 상속 내용을 공개할 예정이다. 사진=이민섭 기자
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1주기 추도식이 25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에 위치한 가족 선영에서 진행됐다. 사진=이민섭 기자

[이지경제=이지뉴스] 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1주기 추도식이 25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에 위치한 가족 선영에서 진행됐다.

이날 추도식은 故 이 회장의 유훈에 따라 가족만 참석한 가운데 차분하게 펼쳐졌다.

추도식에는 고 이 회장의 아내 홍라희 리움미술관 전 관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 부회장은 추모식 이후 용인시 있는 삼성인력개발원 창조관에 설치된 故 이 회장의 흉상 제막식에 참석했다.

삼성은 생전에 인재 제일 철학을 바탕으로 창의적 핵심인재를 양성하는데 주력한 고 이 회장을 추모하기 위해 창조관에 흉상을 설치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날 제막식에는 이재용 부회장을 비롯해 계열사 사장 5명이 함께 했다.

이 부회장은 “故 이건희 회장이 우리를 떠난지 1년이 됐다. 故人에게 삼성은 삶 그 자체였고, 한계에 굴하지 않는 과감한 도전으로 가능성을 키워 오늘의 삼성을 일궜다”며 “겸허한 마음으로, 새로운 삼성을 만들기 위해, 이웃과 사회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우리 모두 함께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지뉴스 webmaster@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