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경제의 한 컷] 가을이라네…코로나와 함께 꽃구경, 단풍 구경?
[이지경제의 한 컷] 가을이라네…코로나와 함께 꽃구경, 단풍 구경?
  • 정수남 기자
  • 승인 2021.10.27 0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들국화를 닯은 이름 모를 들꽃. 사진=정수남 기자
들국화를 닯은 이름 모를 들꽃. 사진=정수남 기자

[이지경제=정수남 기자] 코로나19로 2년 연속 가을이 사라졌다. 단풍놀이도 가을 꽃구경도 없다.

다만, 내달 정부가 코로나19와 동행을 선포할 예정이라, 방역 사항을 준수하면서, 단풍 구경과 가을 꽃을 보러 가는 것은 어떨까?

서울 삼성동에 있는 코엑스는 감염병 이전 매년 (위부터)국화 전시회와 함께 건물 주변 화단에 국화를 심었다. 사진=정수남 기자
서울 삼성동에 있는 코엑스는 감염병 이전 매년 (위부터)국화 전시회와 함께 건물 주변 화단에 국화를 심었다. 사진=정수남 기자
서울 삼성동에 있는 코엑스는 감염병 이전 매년 (위부터)국화 전시회와 함께 건물 주변 화단에 국화를 심었다. 사진=정수남 기자

2년 동안 감염병에 시달린 심신을 달랠 수 있을 것이다.

카메라에 담았다.

코스모스도 지친 심신을 달래는데 좋다. 경기 남한산성도립공원 제1 옹성에 핀 코스모스. 사진=정수남 기자
코스모스도 지친 심신을 달래는데 좋다. 경기 남한산성도립공원 제1 옹성에 핀 코스모스. 사진=정수남 기자

꽃은 대부분 봄과 여름에 핀다, 국내에서 가을에 피는 꽃으로는 국화, 코스모스, 투구꽃, 땅귀개, 자주쓴풀, 각시취, 방울꽃, 미국쑥부쟁이, 구절초, 한라돌쩌귀, 부용, 분꽃, 산비장이, 께묵, 솔체꽃, 조밥나물, 오이풀, 강활, 바디나물, 참싸리, 사철란, 소경불알, 산씀바귀, 눈괴불주머니, 독활, 꽃향유, 개여뀌, 쇠서나물 등이 있다.

이중에서도 가을에는 단연 국화와 코스모스다.

다리 품을 팔면 수도권에서 단풍을 구경하는 것도 어렵지 않다.

(위부터)관악산과 수락산 단풍. 사진=정수남 기자
(위부터)관악산과 수락산 단풍. 사진=정수남 기자
(위부터)관악산과 수락산 단풍. 사진=정수남 기자
집 주변에도 예쁜 단풍이 많다. 경기도 성남시 성남대로와 나란히 뻗어 있는 복정동 녹지대 단풍. 사진=정수남 기자
집 주변에도 예쁜 단풍이 많다. 경기도 성남시 성남대로와 나란히 뻗어 있는 복정동 녹지대 단풍. 사진=정수남 기자

 


정수남 기자 perec@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수남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정수남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