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協 차기 이사장에 윤성태 휴온스글로벌 부회장
제약바이오協 차기 이사장에 윤성태 휴온스글로벌 부회장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1.12.15 15: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제11차 이사장단 회의’서 선임 결정
사진=한국제약바이오협회
사진=한국제약바이오협회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차기 이사장에 휴온스글로벌 부회장인 윤성태(사진) 부이사장을 선임했다고 15일 밝혔다.

협회는 전일 오후 제11차 이사장단 회의를 열고 윤 부회장을 제15대 이사장으로 선임했다.

윤 부회장은 1987년 한양대 산업공학과를 졸업한 후 1989년 한국IBM에 입사해 개발업무를 담당했다.

이후 1992년 선친이 운영하던 광명약품공업에 합류해 본격적으로 제약업계에 발을 내딛었다.

1997년에는 광명약품 대표, 2003년 휴온스 대표 등을 역임한 바 있으며, 2016년부터 현재까지 10여개 자회사를 둔 휴온스그룹의 지주사인 휴온스글로벌 부회장을 맡고 있다.

협회 정관에 따라 차기 이사장은 이사장단 회의에서 선임되고, 이사회와 총회에 보고하게 된다. 임기는 2년이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