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중증 이틀째 800명대…신규확진 3천717명
위중증 이틀째 800명대…신규확진 3천717명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2.01.07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확진자 어제보다 408명 적어…누적확진 65만7천508명, 위중증 839명
​​​​​​​접종완료율 전체인구의 83.5%…3차 접종율 39.1%, 60세 이상 80.0%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코로나19 유행 규모가 감소세를 유지하면서 6일에는 신규 확진자 수가 3000명대 후반으로 내려왔다. 위중증 환자도 전날보다 줄어 이틀 연속 800명대로 집계됐다.

7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717명 늘어 누적 확진자 수가 65만7508명이라고 밝혔다.

7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717명 늘어 누적 확진자 수가 65만7508명이라고 밝혔다. 방역기준에 따라 입장하고 있는 강남성모병원. 사진=김성미 기자
7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717명 늘어 누적 확진자 수가 65만7508명이라고 밝혔다. 방역기준에 따라 입장하고 있는 강남성모병원. 사진=김성미 기자

전날 신규 확진자 수는 5일(4125명)보다 408명 줄었다.

1주일 전인 지난달 30일 4874명과 비교하면 1157명 적고, 2주일 전인 지난달 23일 6233명보다는 2516명 적다. 목요일 기준(발표일로는 금요일 기준) 확진자가 4천명 아래로 떨어진 것은 지난해 11월 25일(3895명) 이후 6주 만이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3529명, 해외유입이 188명이다.

지역감염은 경기 1224명, 서울 979명, 인천 172명 등으로 수도권에서 총 2375명(67.3%)이 나왔다.

비수도권에서는 부산 204명, 전남 120명, 충남 108명, 경북 104명, 경남 99명, 대구 95명, 강원·충북 각 88명, 광주 87명, 전북 78명, 울산 33명, 대전 28명, 세종 14명, 제주 8명 등 총 1154명(32.7%)이다.

해외유입은 188명으로, 전날(195명)보다 7명 줄었다.

방역 당국은 지난해 12월 4주차(12월19∼25일)부터 확진자 규모가 완연하게 감소하는 양상으로 전환됐다고 평가하며, 12월 6일 방역패스 적용시설을 확대하고 사적 모임 조치를 조정했던 효과가 반영된 것이라고 보고 있다.

또한 정부가 앞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가 유행 규모에 영향을 미치는 데 10일∼2주가량 소요된다고 한 만큼, 지난달 18일 영업시간과 사적 모임 인원 제한을 한 차례 더 강화한 효과도 유행 감소세에 반영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신규 확진자 규모가 줄면서 위중증 환자 수도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위중증 환자는 839명으로 전날(882명)에 이어 이틀 연속으로 800명대를 기록했다.

위중증 환자는 지난달 20일부터 지난 3일까지 2주 연속 1000명대를 기록했으나, 이달 4일(973명) 900명대로 떨어진 데 이어 전날 882명, 이날 839명으로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방역 당국은 60세 이상 고령층 환자들의 3차 접종률이 빠르게 증가하면서 위중증 환자 수도 감소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중증으로 악화할 확률이 높은 60세 이상 고위험군 확진자 비중이 줄면서 위중증 환자 수가 전반적으로 줄었다는 설명이다.

이처럼 위중증 환자가 감소하는 동시에 행정명령 등으로 확보한 병상 수가 늘면서 의료대응 체계도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전날 오후 5시 기준 전국 코로나19 중증병상 가동률은 53.0%(1754개 중 930개 사용)로 전날 54.8%(1726개 중 946개 사용)보다 1.8%포인트 줄었다.

수도권 가동률은 55.3%이며, 재택치료자는 전국적으로 2만27명이다.

사망자는 45명 늘어 총 5천932명이 됐다. 누적 치명률은 0.90%다.

사망자 45명 중 15명은 80세 이상이었으며, 70대가 15명, 60대 12명, 50대 3명이다.

한편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은 이날 0시 기준 83.5%(누적 4284만4783명)이다.

3차 접종은 전체 인구의 39.1%(2005만4929명)가 마쳤으며, 이 중 60세 이상 연령층은 80.0%가 3차 접종을 완료했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수남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정수남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