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금융家] 우리銀, 소상공인 지원 강화…창업아카데미 개최
[오늘의 금융家] 우리銀, 소상공인 지원 강화…창업아카데미 개최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2.05.06 07: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우리금융지주의 주력인 우리은행(은행장 이원덕)이 소상공인 지원을 강화한다. 12, 13일 서울시 중구 본점에서 예비 창업자의 성공적인 창업을 위한 소상공인 창업아카데미를 진행하는 것이다.

6일 우리은행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서울신용보증재단과 함께 마련했으며, 2019년 11월 이후 2년 6개월 만에 재개되는 집합교육이다.

우리금융지주는 사외이사 후보를 확정하고 임시주주총회 소집을 위한 이사회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서울 중구에 있는 우리은행 본점 전경.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이 12, 13일 서울시 중구 본점에서 예비 창업자의 성공적인 창업을 위한 소상공인 창업아카데미를 진행한. 우리은행 본점 전경. 사진=이지경제

이번 행사는 최근 2년여간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로 열리지 못했다.

창업을 준비하고 있는 소상공인은 이번 교육을 통해 사업계획서 작성, 상권 분석, 사회적관계장(SNS) 마케팅, 세무와 노동법, 창업지원제도 등에 배울 수 있다. 교육은 무료다.

교육 수료자는 서울신용보증재단의 최대 5000만원의 창업자금 대출을 신청할 수 있으며, 우리은행 역시 이들에게 인터넷, 모바일뱅킹수수료, 자동화기기수수료 면제 등의 혜택을 지원한다.

교육 참가 신청은 우리WON뱅킹, 인터넷뱅킹, 모바일웹 등에서 5월 11일까지 가능하며, 선착순 모집한다. 양측은 6월, 8월, 10월에도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온라인 교육보다 집중도가 높은 오프라인 강의를 재개하게 됐다.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되지는 않아,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교육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