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건설업] 스마트 건설기술 공모전 개최 등
[오늘의 건설업] 스마트 건설기술 공모전 개최 등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7.05 12: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오롱글로벌, 스마트 건설기술 공모전 개최
(주)한양, ‘과천청사역 한양수자인’ 7월 분양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코오롱글로벌은 건설업의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우수 기술사와의 상생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스마트 건설기술 공모전을 진행한다.

코오롱글로벌이 건설현장에 즉시 적용할 수 있는 '스마트 건설기술' 공모전을 연다. 사진=코오롱글로벌
코오롱글로벌이 건설현장에 즉시 적용할 수 있는 '스마트 건설기술' 공모전을 연다. 사진=코오롱글로벌

공모 분야는 통합 모니터링 및 위치 추적 등 스마트 안전·관제 기술/ MC (Machine Control), MG (Machine Guidance),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플랫폼 등을 활용한 시공·공정·품질·원가 개선 기술/ 사물 인터넷(IoT)을 활용한 주거 서비스 확대 기술 등 건설 현장에 즉시 적용할 수 있는 모든 스마트 건설기술을 대상으로 한다.

스마트 건설기술을 보유한 국내 중소기업·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하며, 공모전 서류 접수는 7월 4일부터 7월 31일까지다. 참가 신청은 더콘테스트 홈페이지의 ‘코오롱글로벌 스마트 건설기술 공모전’에 신청서 및 제출 서류를 업로드하면 된다.

코오롱글로벌은 접수한 기술에 대한 서류, 발표 심사를 진행해 올 10월 수상작을 선정할 예정이다.

공모전으로 선정된 기술은 코오롱글로벌의 현장에 우선 도입될 예정이다. 또 우수성과 입증된 기술에 대해 사업화 및 공동 개발 등의 기회를 제공하며, 유망 기업에 대해서는 그룹 내 벤처 캐피털을 통한 검토·투자·제휴를 모색할 계획이다. 수상작 가운데 상위 3개 업체는 총 10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코오롱글로벌 담당자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혁신적인 스마트 기술·솔루션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미래 건설 산업을 선도하는 기술 기반을 마련하고자 한다”며 “장기적으로는 모든 공정에 적용할 수 있는 우수한 스마트 건설기술을 단계적으로 발굴해 코오롱글로벌의 기술 경쟁력 향상과 업계의 동반 성장을 도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양이 '과천청사역 한양수자인'을 7월중 분양할 예정이다. 사진=한양
한양이 '과천청사역 한양수자인'을 7월중 분양할 예정이다. 사진=한양

㈜한양이 경기도 과천시 별양동 1-15번지에 오피스텔 ‘과천청사역 한양수자인’을 7월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7층~지상 22층, 1개동 규모로, 오피스텔과 오피스, 근린생활시설이 결합된 복합 단지로 조성된다. 이중 오피스텔은 지상 7층부터 22층까지이며, 전용면적 23~55㎡, 총 288실(조합원 물량 포함) 규모다. 타입별로는 △전용 23㎡ 64실, △전용 50㎡ 64실, △전용 52㎡ 96실, △전용 55㎡ 64실이다.

4호선 정부과천청사역 초역세권에 위치해 서울까지 빠르게 이동 가능한 입지가 장점이다. 특히 정부과천청사역에 GTX-C노선(양주~수원)과 과천위례선(정부과천청사~복정) 등 강남 주요 지역을 지나는 노선이 예정돼 교통 편의성은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GTX-C노선이 개통되면 삼성역까지 2개 정거장 거리로 약 7분대로 이동이 가능해진다.

생활 인프라와 교육환경도 뛰어나다. 이마트 과천점과 다양한 대형 프랜차이즈 매장이 반경 200m 내 밀집돼 있고, 과천시청과 과천시민회관 등 관공서도 인접해 편리한 생활이 가능하다. 단지로부터 약 500m 거리에는 문원초와 문원중이 위치하며, 과천외고, 과천고, 과천중앙고, 과천여고 등도 가까워 우수한 교육환경을 자랑한다.

관악산과 매봉산, 청계산이 둘러싸고 있는 입지로 쾌적한 자연환경도 누릴 수 있다. 일부 호실에서 관악산 조망도 가능해 탁 트인 개방감을 느낄 수 있다.

과천청사역 한양수자인의 견본주택은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호계동에 마련될 예정이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