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U+, 통신사 최초 전 사업부문 ‘ISO 45001’ 국제 인증
LG U+, 통신사 최초 전 사업부문 ‘ISO 45001’ 국제 인증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7.25 09: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 표준 안전보건경영시스템 ‘ISO 45001’ 인증
평촌메가센터 국내 인터넷데이터센터 최초 획득
1년만에 네트워크·컨슈머·기업 등 전사 차원 확대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국내 통신사 최초로 모든 사업부문에서 국제 표준 안전보건 경영시스템인 ‘ISO 45001’ 인증을 획득했다고 24일 밝혔다.

LG유플러스가 국내 통신사 최초로 모든 사업부문에서 ‘ISO 45001’ 인증을 획득했다. 사진=LG유플러스

ISO 45001은 국제표준화기구(ISO)가 2018년 제정한 안전보건 분야 국제 인증으로, 산업별 다양한 유형의 위험과 산업재해 발생 가능성을 찾아내고 예방하기 위한 기업시스템을 평가하는 제도다. 매년 유지·관리 심사 및 3년 주기 재인증 심사를 통해 지속적으로 인증 기업의 시스템을 점검한다.

LG유플러스는 ISO 45001 인증 획득을 위해 ▲안전보건 관리 매뉴얼 재정립 ▲안전보건 관련 경영방침 수립 ▲작업별 위험성 평가 등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여왔다. 그 결과 6월 진행된 현장 실사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지난해 9월 LG유플러스의 평촌메가센터가 국내 인터넷데이터센터(IDC) 가운데 처음으로 ISO 45001을 취득한 데 이어 1년 만에 네트워크·컨슈머·기업 등 전 사업부문으로 인증 범위를 확대하게 되었다.

LG유플러스는 매년 진행되는 ISO 45001 유지·관리 심사를 위해 안전보건 시스템을 유지 및 관리하는 한편, 대전의 품질안전 종합훈련센터를 적극 활용해 임직원들의 안전 교육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고소·승주·맨홀작업 등 3대 위험작업을 진행할 때는 버킷 차량을 도입하거나 2인1조 체계를 의무화하는 등 더욱 세심한 안전 대책도 마련한다. 또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이행할 수 있는 안전보건과 관련된 다양한 국제 인증의 추가 획득도 목표로 하고 있다.

LG유플러스 김건우 최고안전환경책임자(상무)는 마곡사옥에서 진행된 인증수여식에서 “올해 ISO 45001 인증 범위가 모든 사업부문으로 확대된 것은 LG유플러스의 안전보건 경영시스템이 유기적이고 빈틈없는 체계를 갖추고 있음을 인정받은 결과물”이라면서 “선도적인 ESG 경영을 통해 모든 개인 및 기업 고객과 더욱 견고한 신뢰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