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위메프… 8월엔 ‘초특가’ 상품으로
GS25· 위메프… 8월엔 ‘초특가’ 상품으로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7.29 12: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한 달동안 1500여 인기상품 초특가 판매
초특가 맥주페스티벌에 진단키트 2+1 행사도

‘위메프데이’ 열고 1시간마다 초특가 상품 공개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인기맥주 4캔 8000원, 수제맥주 6캔 9900원 등 파격적인 할인행사가 GS25에서 펼쳐진다.

GS25에서 진행하는 '8월 맥주 4입 8,000원' 홍보 이미지.jpg
GS25에서 진행하는 맥주 4캔에 8000원 등 초특가맥주페스티벌 행사를 진행한다. 사진=GS25

편의점 GS25가 8월 한달간 사이다 같은 시원한 쇼핑타임을 마련하고 1500여개 상품을 파격가에 판매한다고 밝혔다.

대표적인 제품이 맥주다. 맥주 매출의 성수기인 여름철을 맞아 8월 한 달 ‘초특가 맥주 페스티벌’ 행사를 진행한다.

베이프맥주 4캔 5000원, 수제맥주 6종 6캔 9900원, 맥싸캔 500ML * 6입 8000원, 노티드위트에일 6입 12,000원 및 주말 금토일에 버드와이저, 호가든, 스텔라 등 인기 맥주 10종 4캔 8000원, 갓생맥주 6캔 12000원 등으로 판매한다.

진단키트를 찾는 고객 지원을 위한 자가진단키트 2+1 및 할인 행사도 준비했다. 7월25일부터 8월 말까지 레피젠코로나19자가검사2입, PCL코로나19타액검사키트2입 등을 유통사 최초로 2+1행사로 판매하고 OHC코로나19자가검사2입, 웰스바이오코로나19자가검사2입 제품의 할인과 1회용 마스크 2종 1+1를 진행한다.

GS25에서 진행하는 '범상치 않은 한주'이벤트 홍보물 이미지.jpg
GS25가 '범상치 않은 한주' 이벤트를 8월1일부터 열흘간 진행한다. 사진=GS25

다양한 생필품 초특가전에서는 신선초란30입을 초특가로 판매한다. 종가집부침두부, 반찬4종, CJ)햇반불닭마요덮밥, 스위티오바나나2입 등 총 33개 상품을 1+1, 7개 상품에 대해 가격 할인 및 덤 증정 행사도 진행한다. 유통사 최초 하림더미식백미밥 1+1, 신선특별시 복숭아 2입 1+1등 파격적인 행사로 고객들의 물가 부담을 최소화 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할 방침이다.

GS페이로 결제시 편스토랑 우수상품 5종에 대해 50% 페이백(인당 최대 5천포인트 한정), 베스트 11종 상품에 대해 1+1행사가로 판매한다.

카카오페이로 결제시에는 흰우유(대) 전 상품에 대해 20% 페이백(인당 최대 5천포인트 한정), 쿠캣 전 상품에 대해 50% 페이백(인당 최대 1만포인트 한정), 병 와인(750ML) 전 상품 20% 페이백(인당 최대 2만포인트) 등 GS&POINT 및 카카오페이 포인트로 돌려주는 페이백 행사를 진행한다.

정주호 GS25마케팅 담당자는 “GS25가 대한민국 물가 안정에 도움이 되고자, 역대급의 다양한 할인/덤 증정 행사를 준비했다”며, “점포를 직접 방문하거나, 홈페이지, 앱을 활용해 필요한 상품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알뜰 쇼핑의 기회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위메프] 위메프데이_08.jpg
위메프가 8월 1일부터 사흘간 파격할인가의 '위메프데이'를 연다. 사진=위메프

위메프가 다음달 1일부터 8월의 '위메프데이’를 열고 1시간마다 초특가 상품을 선보인다.

위메프는 8월 1일부터 3알까지 사흘간 ‘위메프데이’를 열고 물가안정 상품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행사의 주요 카테고리인 ‘슈퍼위메프데이’에서는 100원부터 시작하는 초특가 상품을 엄선, 매일 6개씩 공개한다. 대표 상품으로는 ▲제주 하우스 감귤 ▲꿈에그린 KF94 마스크 ▲컨버스 척테일러 하이 ▲골드피아 순금 복돼지 등을 한정 수량으로 선보인다.

3일간 매 시각 정각 타임딜도 열린다. 시간대별로 7개씩, 총 504개 특가 상품을 타임딜에서 공개한다. ▲사조 해표 카놀라유 ▲사뿐 슬리퍼 ▲아토엔비 수딩젤 ▲롯데리아 1만원권 등이 대표적이다.

물가 안정화를 위해 생활필수품인 ▲크리오 칫솔 ▲페넬로페 물티슈 ▲깨끗한나라 롤화장지 ▲바디피트 생리대 등도 저렴하게 판매한다.

행사 기간 위메프 모든 이용자는 제휴카드 결제 시 최대 5% 포인트 적립 혜택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