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동원, 우수 인재 확보 팔걷었다
삼성·동원, 우수 인재 확보 팔걷었다
  • 정윤서 기자
  • 승인 2022.09.26 14: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電, 美 우수 인재 확보…‘테크 포럼 2022’ 재개
​​​​​​​동원그룹, 8개 주요 계열사…하반기 신입사원 공채

[이지경제=정윤서 기자] 삼성전자와 동원그룹이 우수 인재 확보에 나섰다.

26일 삼성전자는 22일과 24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와 보스턴에서 차세대 IT 기술 분야

우수 인재 확보를 위해 ‘테크 포럼(Tech Forum) 2022 : 디스커버 익스피리언스(Discover eXperience)’를  재개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삼성리서치 연구소장 승현준 사장이 ‘테크 포럼 2022’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삼성리서치 연구소장 승현준 사장이 ‘테크 포럼 2022’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테크 포럼은 삼성전자 DX(Device eXperience) 부문이 미국 현지 우수 개발 인재와의 소통을 위해 2017년부터 운영 중인 연례 행사다.

삼성전자의 연구개발(R&D) 전략과 방향성, 이를 뒷받침하는 조직문화와 인사제도 등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자리다. 앞서 2020년과 2021년은 코로나19 감염병 대유행으로 일시 중단했다가 올해 3년 만에 재개했다.

이번 테크 포럼은 이틀간 미국 메사추세츠공과대학교(MIT), 스탠퍼드, 캘리포니아공대(Caltech), UC버클리 등 북미 지역 주요 대학 박사 200여명이 초청됐다.

AI(인공지능), 로봇, 빅데이터, 디스플레이 등 다양한 연구 분야의 인재들과 함께 삼성전자에서는 삼성리서치 연구소장 승현준 사장, 삼성리서치 아메리카 연구소장 노원일 부사장, 인사팀장 나기홍 부사장 등 경영진과 주요 임원이 참석했다.

승현준 사장은 “전 세계 수많은 사람들이 삼성전자의 기기를 사용하고 있으며 저희 제품은 그들의 삶에 녹아 있다”면서 “하지만 우리는 새로운 시대와 도전 속에서 ‘생각의 리더(Thought Leader)’가 되어 기술을 더 나은 가치를 위해 쓰고 올바른 곳에 활용하고자 하는 전 세계적 담론에 동참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승 사장은 “삼성전자에서 일한다는 것은 기술을 통해 사람들의 더 나은 삶을 이끌고 나아가 생각과 문화의 리더가 되는 것을 의미한다”며 “미래를 만드는 여정에 동참해 달라”고 덧붙였다

별도로 마련된 테크 세션에서는 인공지능(AI), 로봇, 빅데이터, 디스플레이 등 4개 분야에 대한 삼성전자 임원들의 발표와 질의 응답, 심도 있는 토론이 진행됐다.

마지막으로 삼성전자 DX 부문 인사팀 총괄 나기홍 부사장이 ▲성장을 위한 다양한 경험 ▲연구 개발에 몰입할 수 있는 조직문화 및 복지 등에 대해 발표하는 커리어 비전(Career Vision) 세션이 마련됐다.

삼성전자 테크 포럼의 한 참석자는 “오늘 행사를 통해 삼성전자의 R&D 전략과 방향성, 이를 뒷받침하는 조직문화와 인사제도 등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었다”고 말했다.

동원그룹은 2022년도 하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한다. 

동원그룹은 2022년도 하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한다. 이미지=동원그룹
동원그룹은 2022년도 하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한다. 이미지=동원그룹

이번 채용을 통해 동원그룹은 동원산업, 동원F&B, 동원시스템즈, 동원로엑스, 동원홈푸드, 동원디어푸드, 동원건설산업, 동원엔터프라이즈 등 8개 주요 계열사에서 IT, 생산, 물류, 연구, 마케팅, 영업 등 다양한 부문의 인재를 채용한다.

이번 공개채용은 대학교 기졸업자 및 내년 2월 졸업 예정자가 대상이다. 채용 과정은 ▲서류전형 ▲온라인 필기전형 ▲1차 면접 ▲최종 면접 순으로 진행한다. 입사 지원은 다음달 18일까지다.

동원그룹은 채용 웹페이지를 통해 지원회사 및 직무별 소개 자료 등 각종 채용 정보를 제공한다. 지원자들은 모집 기간 동안 1대 1 채팅 상담을 통해 채용 관련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동원그룹 관계자는 “수산, 식품, 포장재, 물류 등 4대 중심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동원그룹은 늘 과감한 도전과 혁신으로 50여 년간 지속 성장하고 있는 기업”이라며 “끊임없는 도전을 통해 동원그룹과 함께 성장해나갈 열정적인 인재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정윤서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진우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