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복합개발사업 B3CC1 착공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복합개발사업 B3CC1 착공
  • 이승렬 기자
  • 승인 2022.11.01 12: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우건설-KB 참여 베트남 대형 부동산개발 첫 사례
6만4천평에 총 사업비 5억달러, 26일 착공식 개최

[이지경제=이승렬 기자] 대우건설(대표이사 백정완)이 지난달 26일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 신도시에서 복합개발사업인 B3CC1의 착공식을 개최하며 프로젝트의 첫 삽을 뗐다.

01.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 B3CC1 착공식 시삽 사진.jpg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에 들어설 복합개발시설 B3CC1 착공식이 26일 열렸다. 사진=대우건설

1일 대우건설에 따르면 B3CC1은 지하3층~지상35층 연면적 21만1462m²(63,967평) 규모의 복합개발사업으로 호텔 1동과 오피스 1동이 들어설 계획이다. 총 사업비는 약 5억달러다.

백정완 대우건설 사장은 기념사에서 “B3CC1 복합개발사업은 스타레이크 신도시 부지 내 핵심 입지에 위치하며 Grade A 오피스와 5성급 호텔 서비스 레지던스가 들어서 이 일대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스타레이크시티 및 B3CC1 개발사업의 성공을 기대하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KB국민은행은 베트남 하노이에 롯데센터, 롯데몰 등 수익형부동산에도 참여하고 있다.

04.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B3CC1 조감도.jpg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B3CC1 조감도. 사진=대우건설

여의도 면적의 3분의 2크기의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는 대우건설이 ‘하노이의 강남’을 건설하겠다는 포부로 추진 중인 초대형 도시개발 프로젝트다.

주거용지 외에 총 38만6000m²의 땅엔 상업‧업무‧복합 용지가 조성된다. 대우건설이 직접 부지를 개발하거나 투자자를 모집해 용지를 매각하는 방식으로 개발중이다. 상업용지의 경우, 삼성전자, CJ 등 국내 굴지의 대기업과 베트남 현지기업을 대상으로 매각이 완료됐다.

핵심 입지에 자리잡은 B3CC1 부지는 노이바이 국제공항 및 대사관 밀집지역에 인접해 있고 스타레이크 신도시내 베트남 정부부처 이전계획으로 향후 오피스, 비즈니스 숙박시설 수요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B3CC1에 들어서는 540실 규모의 호텔은 호텔신라가 위탁운영을 맡아 5성급 호텔 브랜드 ‘SHILLA MONOGRAM’으로 하노이에 첫 진출한다.


이승렬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진우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