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2 전차’ 폴란드 상륙…첫 입하 환영식
‘K2 전차’ 폴란드 상륙…첫 입하 환영식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12.07 11: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도 출고분 10대 현지 도착… 검수 과정 거쳐 軍 실전 배치
폴란드 대통령ㆍ 부총리, 韓 방사청장 등 정관계 인사 참석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한국산 무기의 폴란드 상륙이 시작됐다.

세계적인 경쟁력을 인정받는 K2 전차의 폴란드 수출물량중 초도물량 10대가 한국을 떠난지 50일만에 폴란드에 도착해 환영을 받았다.

사진 1_폴란드 K2 전차 첫 입하 환영식.jpg
안제이 세바스티안 두다 폴란드 대통령 등 주요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K2 전차의 폴란드 첫 입하환영식이 6일 열렸다. 사진=현대로템

현대로템은 6일(현지시간) 폴란드 그드니아(Gdynia)에서 ‘폴란드 K2 전차 입하 환영식’이 개최됐다고 7일 밝혔다. 그드니아는 폴란드 최북단 발트해 연안의 항구도시로 수도인 바르샤바에서 북쪽으로 약 300여㎞ 떨어진 곳에 있다.

K2 전차의 첫 인도를 기념한 이번 행사에는 안제이 세바스티안 두다(Andrzej Sebastian Duda) 대통령과 마리우시 브와슈차크(Mariusz Błaszczak) 부총리 겸 국방장관, 세바스티안 흐바웩(Sebastian Chwałek) 국영방산그룹(PGZ) 회장 등 폴란드 정관계 인사와 엄동환 방위사업청장, 유동준 국방부 전력자원관리실장, 임훈민 주폴란드 대사, 이용배 현대로템 사장 등 한국 측 민관 인사가 참석했다.

이날 입하된 K2 전차는 10월 현대로템 경남 창원공장에서 출고된 총 10대 물량으로 출고식이 진행된 지 약 50일 만에 폴란드에 도착했다.

K2 전차는 현지 인수 검사 등 소정의 과정을 거쳐 최종 납품이 완료된 뒤 폴란드 군부대에 실전 배치될 전망이다.

사진 2_하역되는 K2 전차 모습.jpg
폴란드 그드니아 항에 내려서는 K2 전차. 사진=현대로템

앞서 현대로템은 7월 폴란드 군비청과 K2 전차 긴급소요 및 폴란드형 K2 전차 수출 기본계약을 체결했다. 이어 8월에는 K2 전차 1차 인도분인 180대에 대한 수출 실행계약을 맺으며 사상 첫 한국형 전차 수출을 성사시켰다.

K2 전차를 현지에서 운용하기 위한 폴란드군 대상 전차 교육도 최근 국내에서 이뤄지고 있다. 초도 외 나머지 전차 물량은 오는 2025년까지 순차적으로 폴란드에 인도될 예정이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앞으로도 폴란드 K2 전차 후속 물량에 대한 안정적인 납품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며 “K2 전차가 국제 평화 유지를 위한 방패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성능개량 연구개발에도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진우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