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업계, 주말 공략 팝업스토어 ‘문 활짝’
유통업계, 주말 공략 팝업스토어 ‘문 활짝’
  • 정윤서 기자
  • 승인 2023.03.24 18: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서식품, ‘카누 하우스’서 카누 캡슐커피 홍보
​​​​​​​이랜드 프랑제리, 대구에 사과빵 팝업스토어

[이지경제=정윤서 기자] 마스크없는 봄을 맞이한 유통업계가 주말 소비자 유입을 위해 활발한 팝업스토어(임시매장) 운영에 나섰다.

동서식품은 이달 25일부터 5월21일까지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서 카누 브랜드 팝업스토어 ‘카누 하우스’를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카누 모델 공유가 카누 하우스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카누 모델 공유가 카누 하우스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이번 팝업스토어는 매번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인 국내 대표 커피 브랜드 ‘카누’의 가치와 비전을 전달하고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브랜드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기획됐다.

각 층마다 홈, 오피스, 시티, 가든 등 다양한 콘셉트로 꾸며진 공간과 포토존이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하며 신제품 프리미엄 캡슐커피 ‘카누 바리스타’도 체험할 수 있다.

카누 하우스는 지하 1층부터 지상 4층과 루프탑까지 총 6개층으로 구성돼 있다.

지하 1층 ‘카누리움’은 카누의 발자취를 담은 전시공간으로 카누의 브랜드 철학과 스토리를 소개한다. 1층 ‘카누 바리스타 라운지’는 카누 바리스타 머신과 캡슐커피를 선보이는 공간으로 방문객이 원하는 캡슐을 고를 수 있으며 제품 구매도 가능하다. 지상 2층부터 4층은 오피스, 홈, 시티 등 카누와 함께하는 일상 속 모든 순간을 구현했다.

김종후 동서식품 마케팅매니저는 “오랫동안 사랑받은 카누의 브랜드 스토리를 알리고 신제품 캡슐커피 카누 바리스타 체험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이번 팝업스토어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카누가 소비자들의 일상에 함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온·오프라인 마케팅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랜드이츠에서 운영하는 프리미엄 베이커리 카페 ‘프랑제리‘는 벚꽃 시즌을 맞아 대구 이월드에 사과빵 팝업스토어를 오픈한다.

사진=이랜드이츠
프리미엄 베이커리 카페 ‘프랑제리‘는 벚꽃 시즌을 맞아 대구 이월드에 사과빵 팝업스토어를 오픈한다. 사진=이랜드이츠

전국에서 개화 시기가 가장 빠른 대구에서도 이월드는 83타워 아래 펼쳐지는 핑크빛 꽃망울 장관 덕에 ‘벚꽃 성지’로 유명하다.

프랑제리는 이날부터 4월9일까지 대구 이월드 벚꽃축제 ‘블라썸 피크닉’ 기간에 맞춰 사과빵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

사과빵은 2021년 경주 켄싱턴 리조트점에서 진행된 지역 특산물 활용 시그니처 개발 프로젝트에서 개발된 상품이다. 경북의 대표 특산물 사과를 활용해 탄생한 사과빵은 방문객들 사이 입소문을 타며 경주의 대표 관광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고, 이후 전국 매장으로 판매처가 확대됐다.

프랑제리는 사과빵이 경북지역에서 처음 탄생한 의미를 담아 대구 이월드에서 팝업스토어를 최초로 선보인다.

 프랑제리 사과빵 팝업스토어에서는 전문 디자인팀의 손길을 거쳐 탄생한 사과빵 콘셉트의 스토어 및 이월드 전용 패키지 상품을 만나볼 수 있다.


정윤서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