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IT지수 '세계 10위'…통신요금은?
한국, IT지수 '세계 10위'…통신요금은?
  • 주호윤
  • 승인 2011.04.13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만에 재진입, 통신요금 여전히 비싼 것으로 조사

[이지경제=주호윤 기자]우리나라가 세계경제포럼(WEF)의 올해 네트워크 준비지수(NRI: Network Readiness Index) 순위에서 10위권으로 재진입 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계경제포럼(WEF)은 스위스 제네바에 본부를 두고 각 나라의 정보통신기술 이용 환경 및 경제발전에 미치는 영향을 종합적으로 평가해오고 있다.

 

지난 12일 WEF가 발표한 2011년 순위에 따르면 지난 2008년 이후 2년 연속 하락세를 기록했던 우리나라는 올해 5단계 상승해 조사 대상 138개국 가운데 10위를 차지했다.

 

WEF가 발표한 순위에 따르면 스웨덴이 종합 1위를 차지했고 싱가포르 2위, 핀란드 3위 순으로 나타났다. 이어 스위스(4위), 미국(5위), 대만(6위), 덴마크(7위), 캐나다(8위), 노르웨이(9위) 등이 차지했다. 같은 아시아에서 일본은 지난해와 같은 19위, 중국은 한 단계 상승한 36위를 기록했다.

 

3대 평가분야별 순위를 기준으로 우리나라는 일반환경(Environment)은 27위, 정보통신 이용 준비도(Readiness)는 17위를 차지했지만 실제 정보통신 활용(Usage) 분야에서는 1위에 올랐다.

 

이와 함께 71개 세부항목 중에서는 통신시장 경쟁률(1위), 가정용 전화 설치비(1위), 정부의 온라인 서비스 지수(1위), 국내 특허건수(2위), 계약발효 소요일(3위), 기업의 인터넷 이용정도(3위), 초고속 인터넷 가입자수(5위) 등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반면, 입법기관의 효율성(131위), 행정규제의 부담수준(107위), 법제도의 규제철폐 효율성(86위), 벤처 캐피털의 이용 가능성(97위) 등 환경분야의 평가는 하위권에 머물렀다.

 

한편 이동전화 요금(81위→83위), 유선 초고속인터넷 요금(27위→67위) 등에서는 오히려 순위가 하락해 우리나라의 통신요금이 여전히 높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주호윤 hoyoon@ezyeconomy.com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수남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정수남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