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젊은 한식셰프 발굴 프로젝트 가동
CJ제일제당, 젊은 한식셰프 발굴 프로젝트 가동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3.11.23 11: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셰프 6명, 한식 미슐랭 레스토랑에서 실습
한식 명인‧유명셰프와 식자재 연구 클래스 진행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세계를 무대로 활약할 경쟁력있는 젊은 한식 셰프 발굴‧육성 프로젝트가 한창 가동되고 있다.

[CJ제일제당_사진자료1] 'K스타쥬' 프로그램에 선발된 두 청년 셰프가 소설한남 엄태철 셰프(가운데) 멘토링을 받고 있다.jpg
 'K스타쥬' 프로그램에 선발된 두 청년 셰프가 소설한남 엄태철 셰프(가운데) 멘토링을 받고 있다. 사진=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은 ‘K-스타쥬(Stage)’ 프로그램으로 선발된 청년 셰프들이 미슐랭 레스토랑에서 본격적 실습을 시작하고 명인과 함께 한국 전통 식재료와 한식의 본질을 연구하는 ‘마스터 클래스’도 성황리에 마쳤고 23일 밝혔다.

두 프로그램 모두 K-푸드 글로벌 확산을 가속하기 위해 유망한 젊은 한식 셰프를 발굴 육성하는 ‘Cuisine. K’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K-스타쥬’는 청년 셰프들이 최고 수준의 한식 레스토랑에서 실무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인턴 기회를 통해 한식에 대한 견문과 글로벌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기획됐다. 올해 선발된 청년 셰프들은 소설한남, 주옥, 모수에서 각각 2명씩 인턴십을 진행하고 있다. 한식에 대한 관심과 열정, 셰프로서의 책임감과 성장 가능성 등을 종합 평가해 선발했다.

[CJ제일제당_사진자료2] 지난 10월 23일 청주에서 진행한 '마스터 클래스' 프로그램에 참여한 20명의 청년 셰프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지난 10월 청주에서 진행한 '마스터 클래스' 프로그램에 참여한 20명의 청년 셰프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CJ제일제당

이번에 선발된 인턴은 1월까지 두 달 간 최정상에 있는 셰프들의 곁에서 한식의 다양한 요리 기법과 재료 활용법을 경험하고 배우는 시간을 갖는다. 한식의 전통과 가치를 체득하고 창의적인 요리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키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주옥의 신창호 셰프는 “한식 다이닝의 인기가 날로 커지면서 젊은 인재에게 노하우를 전수하고 양성하는 것 또한 중요한 책무”라면서 “젊은 청년들을 통해 다이닝 업장도 시대에 맞춰 변화를 줄 수 있고 한식 부흥에 기여할 수 있는 중요한 첫 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소설한남에서 실습을 하게 된 홍순걸 인턴은 “글로벌 미식 최전방에 있는 레스토랑에서 한식 세계화 방향성과 조리법에 대해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면서 “세계인들의 입맛을 사로잡는 한식을 만드는 것이 목표”라는 포부를 밝혔다.

‘마스터 클래스’는 한국 전통 식재료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명인의 노하우를 전수하기 위해 기획된 프로그램으로 지난 달 명인협회와 함께 진행했다. 20명의 청년 셰프들이 1박 2일동안 청주와 전주에서 장(醬) 담그기 체험, 장을 활용한 요리 콘테스트, 명인‧스타 셰프와의 토크콘서트, 이강주 양조장 투어 등을 체험했다.

대한민국 식품명인 제78호 조정숙 명인이 나서 한식의 기본이 되는 메주와 된장을 전통 방식 그대로 만들어 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에는 전통 장을 활용해 청년 셰프들이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요리를 선보이고, 강레오, 홍신애 셰프가 멘토로 나서 조언과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마스터 클래스’는 한식의 근간인 발효음식의 가치를 깨닫고, 한식 세계화의 비전을 키워주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유진 CJ제일제당 관계자는 “한식의 위상을 높이고 K-푸드의 세계화를 이끌어 갈 젊은 셰프들의 꿈을 응원한다”면서 “훌륭한 한식 전문인력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퀴진케이 프로젝트가 마중물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Cuisine. K 프로젝트’는 CJ제일제당이 K푸드의 글로벌 확산을 가속하기 위해 유망한 젊은 셰프들을 경쟁력 있는 한식 전문 인력으로 양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요리대회 후원, 한식 팝업 레스토랑 운영, 한식 파인 다이닝 실습(K-스타쥬), 한식 명인‧유명 셰프와 함께하는 식자재 연구 클래스(마스터 클래스), 해외 유명 요리학교 유학 지원 및 한식 교육 과정 개설 등 5개의 핵심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