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재, '49일' OST 통해 가창력 깜짝 공개
조현재, '49일' OST 통해 가창력 깜짝 공개
  • 유병철
  • 승인 2011.04.25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유병철 기자] '49일' 첫 번째 눈물의 주인공 조현재가 출중한 가창력을 깜짝 공개했다.

 

조현재는 오는 25일 공개되는 '49일' OST에서 '단 하루를 살아도'라는 곡을 직접 부르며 우월한 노래실력을 뽐냈다. 조현재 특유의 매력적인 보이스와 감성적인 느낌이 물씬 풍겨져 더욱 눈길을 끌고 있는 것.

 

이 곡은 지난 12회 방송 중간 부분과 엔딩 장면에서 첫 등장하며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애절한 가사와 노래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움직이며 이 곡을 부른 가수에 대한 관심을 증폭됐던 상황. 방송 직후 인터넷 갤러리, 시청자 게시판 등을 통해 노래의 주인공이 조현재냐 아니냐에 대한 시청자들의 의견이 분분했다. '단 하루를 살아도' 음원이 공개되면서 이 곡의 주인공이 조현재로 밝혀진 셈이다.

 

특히 조현재는 '단 하루를 살아도'를 통해 숨겨왔던 가창력을 뽐내며 색다른 매력을 발산했다. 이 곡은 조현재의 매력적인 보이스와 애절한 느낌이 절묘하게 조화를 이루며 극 중 한강(조현재)의 마음을 그대로 대변하는 듯 듣는 이의 심금을 울리고 있다. 이 곡에는 '다가갈 수도, 만질 수도 없잖아', '널 사랑한다는 말 늘 가슴으로 외쳤던 말, 니 뒤에서만 되뇌였던 말, 달아날까 할 수 없는 말', '단 하루를 살아도 니 곁에 있고 싶다고 고백할게 이제는 말할게 널 사랑해'라는 내용의 가사를 통해 신지현(남규리)에 대한 애절한 한강의 마음이 그대로 표현돼있다. 한강 역을 맡은 조현재의 목소리를 통해 애틋한 마음이 그대로 전달되고 있는 것.

 

무엇보다 조현재는 가수 못지 않은 출중한 노래실력을 뽐내며 팬들에게 놀라움을 안겨주고 있다. 평소 발라드를 즐겨 부르는 등 조현재는 뛰어난 가창 실력을 바탕으로 그동안 노래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담아왔던 터였다. 이번 ost 작업에서 역시 조현재는 촬영 틈틈이 '단 하루를 살아도' 연습을 반복하며 노래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한류 바람이 거센 일본에서는 이미 예전부터 조현재의 음반 발매에 대한 제의를 여러 차례 해오는 등 조현재의 가창 실력은 상당히 알려진 편이다.

 

또한 조현재가 부른 '단 하루를 살아도'는 f(x), 케이윌, 임정희 등의 앨범과 드라마 OST에서 뛰어난 작사, 작곡 실력을 인정받아온 백무현, 정창욱이 공동 프로듀싱한 곡으로, 어쿠스틱한 악기들과 리얼 스트링이 조화를 이루고 있다. 애절한 가사에 걸맞은 감성적이면서도 완성도 높은 발라드 곡이 탄생했다는 것이 관계자들의 평가.

 

조현재의 소속사 측은 "한강 역에 푹 빠져있는 조현재가 섬세한 표현력으로 곡의 느낌을 최고조로 표현해냈다"며 "점점 흥미를 끌고 있는 드라마와 함께 조현재의 매력적인 보컬이 시청자들에게 깊은 감동을 줄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유병철 ybc@ezyeconomy.com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수남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정수남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