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IPEF 공급망협정 국내 발효 예정
산업부, IPEF 공급망협정 국내 발효 예정
  • 최준 기자
  • 승인 2024.04.12 1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17일부터 정식 발효...한국은 세계 6번째 비준국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이지경제=최준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12일 인도태평양경제프레임워크(IPEF) 공급망협정이 이달 17일 우리나라에서 정식 발효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우리나라는 지난달 18일 비준서를 기탁했으며, 협정상 발효 규정에 따라 30일 후인 오는 17일 국내 발효된다.

공급망협정은 올해 2월24일 미국, 일본, 싱가포르, 피지, 인도 등에 대해 먼저 발효됐으며 한국은 이에 이은 6번째 비준국이다.

공급망협정은 공급망 관련 최초의 다자간 국제협정으로 보다 안정적인 역내 공급망 구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평시에는 공급망 복원력 증진을 위한 투자확대, 물류개선, 공동 연구개발(R&D) 등의 협력을 추진하며, 공급망 위기 발생 시에는 즉시 14개국이 공동으로 대응할 수 있는 위기대응 네트워크(Crisis Response Network)를 운영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핵심광물 등 주요 원자재를 대부분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우리나라의 공급망 위기대응 능력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