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옥션 “C-커머스 맞설 K-셀러를 찾습니다”
G마켓·옥션 “C-커머스 맞설 K-셀러를 찾습니다”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4.04.16 16: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스마일데이’ 셀러 모집…우수셀러 리워드 혜택 등 마케팅 지원 확대
​​​​​​​이달 28일까지 판매관리사이트 ESM 플러스서 누구나 참가 신청 가능
이미지=G마켓·옥션
이미지=G마켓·옥션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G마켓과 옥션이 상반기 최대 쇼핑 축제 ‘빅스마일데이’를 앞두고 이달 28일까지 행사에 참여할 셀러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빅스마일데이는 다음달 7일부터 20일까지 2주간 열린다.

이번에 13회차를 맞는 빅스마일데이는 G마켓과 옥션이 매년 5월과 11월 두 차례 진행하는 연중 최대 규모의 쇼핑 행사다. 회차별 평균 3만여 셀러가 참여하고, 지난 11월 행사의 경우 참여 셀러들의 매출이 평균 3배 이상(210%) 증가했다. 

G마켓은 5월 빅스마일데이를 앞두고 ▲ESM PLUS 리뉴얼 ▲판매자향 콘텐츠 포털 ‘파트너센터’ 오픈 ▲스마일배송 저온센터 오픈 등 판매자 편의성 제고와 판매 활성화 지원을 위한 기술적 시스템을 잇따라 론칭했다.

G마켓과 옥션은 행사 참여 셀러에게는 매출 상승을 돕기 위한 ‘광고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빅스마일데이에 처음 참여하는 셀러라면 고효율 개인화 광고 상품인 ‘AI(인공지능) 매출업 광고’를 7일간 무료로 경험해볼 수 있다. 행사 기간 동안 사용 가능한 AI매출업 e머니 5만원을 지급하고, 판매자광고센터 e머니(CPP) 10만원 등이 포함된 총 20만원 상당의 3종 기프트도 제공한다.

물류보관비도 지원한다. 익일합포장 서비스 ‘스마일배송’을 처음 이용하는 신규 셀러의 경우 가입 달을 포함해 4개월 간 물류보관비가 무료다. 여기에 입출고 시스템 및 포장, CS처리 등의 풀필먼트 운영비를 50% 할인한다. 기존 스마일배송 셀러의 경우 물류센터로 ‘최초 입고’된 신규 SKU(상품)의 보관비 50%를 지원한다.

우수셀러 대상 리워드 혜택도 제공한다. 행사 실적을 기준으로 신규 참여 셀러는 전월 대비, 연속 참여 셀러는 직전 행사인 지난해 11월 대비 성장률이 높은 총 20명을 선발해 G마켓, 옥션의 데일리 타임딜인 ‘슈퍼딜’과 ‘올킬’ 판매 기회를 제공한다. 빅스마일데이 종료 이후에도 높은 상품 인지도와 매출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밖에도 빅스마일데이 할인쿠폰, 카드사 할인혜택 등 마케팅 비용 일부 지원과 G마켓과 옥션 전 사이트의 모든 광고 구좌를 활용해 참여 셀러와 판매 상품을 대대적으로 홍보하는 등 역대급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행사의 경우 멤버십인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전용 혜택을 파격적으로 선보일 계획으로, 멤버십 회원을 중심으로 역대급 판매 실적을 경신할 것으로 기대한다.

빅스마일데이 참여를 원하는 셀러는 G마켓과 옥션의 판매관리사이트인 ESM 플러스에 접속해 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사업자등록증을 가지고 지난 4월 14일까지 ESM PLUS에 가입해 활동 중인 G마켓과 옥션의 셀러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택천 G마켓 영업본부 본부장은 "최근 C커머스가 공격적인 행보를 보이는 가운데 국내 이커머스를 대표하는 대규모 쇼핑축제인 ‘빅스마일데이’를 통해 K셀러의 저력을 제대로 보여줄 계획”이라며 “참여 셀러가 비약적으로 매출을 성장시킬 수 있도록 이번 5월 행사에 어느 때보다 실질적이고 효과적인 판매자 정책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