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P&G,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에 ‘꿈의 경기’ 선사
한국P&G,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에 ‘꿈의 경기’ 선사
  • 남경민 기자
  • 승인 2017.08.01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 선수들이 스웨덴 선수들과 경기 종료 후 단체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P&G

[이지경제] 남경민 기자 = 대한민국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이 강릉 아이스하키 센터에 모인 수천 관중 앞에서 세계 랭킹 5위의 강호 스웨덴 대표팀과 ‘꿈의 경기’를 치렀다.

지난달 28~29일 진행된 이번 친선경기의 숨은 주역은 바로 한국 대표팀의 공식 후원사인 한국P&G. 한국P&G는 인터넷 쇼핑몰 11번가에서 진행된 기획전을 통해 다우니 섬유유연제, 질레트 면도기, 팸퍼스 기저귀 등을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해 매출 수익의 일부를 적립, 이번 친선경기를 성사시켰다.

또한 2000명의 P&G 제품 구입 고객들을 이날 경기에 초청해 평창동계올림픽에 대한 대중들의 뜨거운 기대를 모았다.

대한민국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를 앞두고 지난 4월 '2017 국제 아이스하키연맹 세계선수권대회' 4부 리그에서 5전 전승으로 우승해 3부 리그로 승격됐다. 특히 같은 달 세계랭킹 22위로 등극하면서 빠른 성장곡선을 그리고 있다.

그러나 한국 유일의 여자 아이스하키 팀이라는 이유로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적합한 시합 상대를 찾지 못하는 등 어려움을 겪어왔다.

한국P&G는 이런 현실적 문제에 직면한 대표팀을 지원하기 위해 이번 친선경기를 비롯해 다양한 방법으로 후원할 길을 모색했다.

앞으로 11번가와 협업을 통해 대표팀의 락커룸 및 샤워실 리모델링, 하키 장비 교체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11번가에 선수들에게 응원 메시지를 남긴 고객들을 위해 선수들과 첫 팬미팅도 계획 중이다.

한편 이번 친선경기 결과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은 7월28일 진행된 1차전에서 0-3으로, 29일 진행된 2차전에서는 박종아 선수의 활약으로 3피리어드에서 1골을 만회했지만 1-4로 강호 스웨덴 팀에게 아쉽게 패했다.

지난 29일 강릉하키센터에서 열린 P&G 초청 여자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스웨덴의 경기에서 박종아 선수가 스웨덴 진영을 향해 돌파하고 있다. 사진=P&G

남경민 기자 nkm@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