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 대우건설, ‘희망의 집 고치기’ 봉사활동
[사회공헌] 대우건설, ‘희망의 집 고치기’ 봉사활동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09.05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우건설
사진=대우건설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대우건설이 지난 4일 서울 노원구 소재 동광모자원을 찾아 ‘희망의 집 고치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5일 밝혔다.

대우건설 인사경영지원본부와 경영기획본부 직원들은 이날 동광모자원을 방문해 ▲도배 ▲장판 및 싱크대 교체 ▲단열 작업 등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에 나섰다.

대우건설은 건설사의 특성을 살린 사회공헌활동을 매년 실시해오고 있다. 해비타트 서울지회와 지난해부터 주택보수와 시설물 설치 등 재능기부 활동을 통해 어려운 이웃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있다. 또 주택 노후로 거주에 어려움을 겪는 가정을 방문해 ▲도배 ▲장판 및 싱크대 교체 ▲단열 작업 등을 실시한다.

희망의 집 고치기에는 대우건설 임직원의 월 급여에서 1000원 미만의 동전을 모아 마련한 ‘임직원 동전모아 사랑실천하기’ 기금이 사용돼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또 대우건설은 지난 2007년부터 사내 자원봉사조직을 중심으로 이뤄지던 봉사활동을 2012년부터 전사적 활동으로 확대했다. 현재까지 100회 이상의 봉사활동에 약 2000명의 임직원이 참여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릴레이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