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2020년 이커머스 결산 키워드는 ‘H.O.P.E(희망)’ 선정
위메프, 2020년 이커머스 결산 키워드는 ‘H.O.P.E(희망)’ 선정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0.12.23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래픽=위메프
그래픽=위메프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위메프는 한해 판매 데이터(1월~12월15일)를 바탕으로 ‘HOPE(희망)’를 2020년 이커머스 결산 키워드로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HOPE는 ▲Health(건강) ▲On-demand(고객중심) ▲Petconomy(반려동물) ▲Eco-wave(친환경) 4가지 단어의 조합으로 2020년 위메프의 활동을 함축하고 있다.

위메프는 코로나 팬데믹 속에서 고객에게는 다양한 콘셉트의 특가 행사로 쇼핑의 즐거움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는 수수료 절감, 빠른 정산 등의 혜택을 제공해 왔다.

HOPE에는 2021년에도 위메프가 고객 및 파트너사에 희망을 전하는 쇼핑 플랫폼이 되겠다는 의지도 담겨있다.

먼저 올해 가장 뜨거웠던 관심사는 ‘건강’이다. 특히 바이러스 감염 예방에 필수적인 마스크(573%), 손 세정제(373%), 소독 티슈(151%) 등 위생용품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크게 늘었다.

피트니스 센터에 가는 대신 홈트(워킹패드 695%, 요가링 105% 등)로 건강을 관리하는 사람들이 많았다. ‘산린이(등산)’, ‘골린이(골프)’가 등장하는 등 야외 운동도 인기를 끌었다.

홈쿡 열풍과 함께 건강한 식자재를 찾는 소비자도 크게 늘었다. 이에 위메프는 10월부터 우수 농·축·수산물 직배송 서비스 ‘갓신선’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높은 제품 퀄리티와 합리적인 가격을 인정받아 이달 주간 평균 재구매율이 40%에 육박했다. 인기에 힘입어 갓신선 상품 중 생산 당일 발송이 가능한 신선식품을 엄선한 ‘갓신선 스퀘어’도 오픈했다.

수많은 채널과 서비스가 쏟아지면서 고객 맞춤형 ‘온디맨드’ 서비스도 주목받았다. 특히 배달 수요가 급증, 배달 앱 온디맨드화가 활발하다.

10월 위메프에서 독립 분사한 배달 앱 위메프오는 CU 입점을 통한 퀵커머스 강화, 배송 영역(맛집·명품) 확대 등 온디맨드화에 속도를 내고 있다.

또 매월 인기 프랜차이즈와 다양한 할인 행사, 포인트 적립 혜택을 제공하며 고객 만족도를 높였다. 그 결과 하반기 위메프오 월평균 실사용자 수는 50만명을 기록했다. 지난달 거래액은 서비스 초창기 당시보다 12배 이상 증가했다.

위메프오는 자영업 파트너사에도 온디맨드화된 서비스다. 0% 중개 수수료, 제로배달유니온 참여를 통해 자영업자들의 수수료 부담을 덜어주고 있는 것. 이에 힘입어 지난달 입점 업체 수 및 제휴 문의는 서비스 초창기 대비 각각 18배, 5배 증가했다. 고객·파트너사 양측 지표에서 긍정적인 수치가 나타나고 있다.

반려동물 증가와 함께 ‘펫코노미’(Pet+Economy 합성어)가 강세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국내 반려동물 산업은 최근 3년 연평균 약 14%씩 증가했고 2027년에는 6조원 규모가 될 전망이다. 최근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구도 빠르게 늘었다. 10월까지 인천세관을 통해 수입된 반려견·묘 수는 지난해보다 2배 이상 늘었다.

위메프 반려동물용품 판매 데이터에서도 캣타워(137%), 펫드라이룸(81%) 매출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려동물 의약외품(영양제, 건강 키트 등) 카테고리 매출은 전년 대비 266%까지 급증했다.

이루리 위메프 반려동물팀 팀장은 “펫드라이룸, 반려동물용 티피하우스 등 ‘펫콕족’들을 위한 이색·고가용품이 큰 주목을 받았다”며 “관상어/소동물 용품을 찾는 고객도 지난해보다 102%가량 늘었다. 반려동물에 대한 관심이 확대되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친환경 시대를 넘어 필(必)환경 시대가 되면서 소비자, 기업 모두 다양한 방식으로 환경 보호에 참여했다.

올해 위메프에서도 친환경 관련 용품 구매가 크게 늘었다. 일회용품 대신 사용하는 폴딩 카트(79%), 유리 빨대(23%) 등이 많이 판매됐고 친환경 성분으로 제작된 옥수수 빨대(57%), 친환경 페인트(48%) 등도 인기를 끌었다.

위메프는 2014년부터 WE MAKE & SAVE 브랜드 캠페인 일환으로 아름다운가게에 리퍼브 상품을 기증하고 있다. 판매 수익금 전액을 공익활동에 사용하는 캠페인으로 소비자는 경제적인 소비, 물품 재활용과 함께 간접기부까지 경험할 수 있다. 22일에도 위메프 리퍼데이 크리스마스 특별전을 열고 수익금을 기부했다. 이 밖에 미세먼지 저감과 도시녹화를 위한 아름다운숲 조성에도 참여했다. 내년에는 택배 비닐 봉지 업사이클링 캠페인 등 환경 보호를 위한 다양한 행사를 계획 중이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