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올해 우주항공청 설립…항공우주 강국 도약
산업부, 올해 우주항공청 설립…항공우주 강국 도약
  • 최준 기자
  • 승인 2024.01.19 09: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년 항공우주인 신년인사회 개최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이지경제=최준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JW메리어트호텔에서 2024년 항공우주인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특히 올해는 항공우주 업계 및 연구인들이 염원하던 우주항공청 특별법이 통과돼 우리나라 우주항공 산업발전을 위한 새로운 원년이 되기를 축하하고 참석자들도 항공우주산업의 지속적 성장과 혁신을 다짐했다.

지난해 국내 항공우주산업은 한국형 전투기 KF-21 초음속 비행 성공, FA-50  말레이시아 수출, 누리호 3차 발사 성공, 서울 ADEX의 역대 최대규모 개최 등 값진 성과들을 기록했다. 지난해 항공산업 수출은 글로벌 항공 여행수요 증가와 국산 군용기 수출 확대에 힘입어 22.9억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승렬 산업정책실장은 항공우주 미래 기술강국 도약을 위해 핵심 소부장 공급망 확보 및 연구개발(R&D) 추진, 우주항공청과의 유기적 협력체계 마련, 외국인력 등 인력수급 안정화 등 강력한 지원 의지를 표명하고 “미래 우주항공 산업분야는 기업과 정부가 한 팀이 되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함께 나가자”고 당부했다.


최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