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탄소소재 핵심기술 확보 위해 ‘K-카본’ 기술개발 착수
산업부, 탄소소재 핵심기술 확보 위해 ‘K-카본’ 기술개발 착수
  • 최준 기자
  • 승인 2024.02.13 1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5년간 1천46억원 규모 투자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이지경제=최준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핵심 수요산업에 사용되는 탄소소재 기술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K-카본 플래그십 기술개발 사업을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우주·항공, 이차전지 등의 필수소재인 탄소소재는 낚시대 등 생활용품부터 우주선, 연료전지 등 첨단전략산업까지 적용 분야가 다양해 철강 등 기존 소재를 대체할 미래 산업의 쌀로 평가받고 있다.

그동안 정부는 탄소소재 산업 육성을 위해 탄소복합재 경쟁력 강화 전략 등을 추진해 왔으며 핵심기술 확보를 위해 K-카본 플래그십 기술개발 사업을 기획해 지난해 1월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

동 사업을 통해 정부는 올해 국비 124억원 투입을 시작으로 2028년까지 총 1046억원을 투자해 5대 핵심 수요산업(우주항공·방산 등)에 사용될 탄소소재 핵심기술을 확보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미래전략산업의 초격차 확보와 첨단소재 공급망 안전성도 제고할 방침이다.

상세한 사업 공고 내용은 산업부 웹사이트와 산업기술 R&D(연구개발) 정보포털, 범부처통합연구지원시스템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달 19일에는 서울 LW컨벤션센터에서 사업설명회도 개최한다.


최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