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신탄진 NGP 공장 확장…글로벌 생산혁신 거점 구축
KT&G, 신탄진 NGP 공장 확장…글로벌 생산혁신 거점 구축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3.11.02 14: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톱 티어 도약’ 구심점…“성장투자 기반 주주가치 제고“
신탄진 NGP 공장 확장 기념식 행사 현장. (왼쪽부터)  노영종 KT&G 매니저와 백복인 KT&G 사장. 사진=KT&G
신탄진 NGP 공장 확장 기념식 행사 현장. (왼쪽부터) 노영종 KT&G 매니저와 백복인 KT&G 사장. 사진=KT&G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KT&G는 ‘글로벌 톱 티어 도약’과 전자담배 생산혁신 거점 구축을 위해 신탄진 NGP(전자담배) 공장을 확장했다고 2일 밝혔다.

전날 KT&G은 대전 신탄진공장에서 확장 기념식을 열고 과감한 성장투자와 기술혁신으로 NGP 사업을 ‘글로벌 톱 티어 플레이어’로 육성하기 위해 구성원 모두가 상호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KT&G 신탄진 NGP 공장은 지난해 말부터 올해까지 전자담배 스틱 생산설비 3기를 추가 도입해 총 8기의 설비를 갖추게 됐다. 최대 36만상자를 보관할 수 있는 자동화 창고도 구축해 NGP 사업 도약의 구심점을 마련했다.

향후에도 KT&G는 혁신플랫폼과 글로벌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빠르게 성장하는 NGP 사업의 원활한 수요 대응을 위해 신탄진‧광주공장 등 국내 제조공장을 중심으로 생산혁신 거점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신탄진 NGP 공장 확장은 지난 1월 ‘미래 비전 선포식’을 통해 밝힌 성장투자 계획의 일환이다. KT&G는 ‘글로벌 톱 티어 도약’이라는 중장기 비전과 함께 NGP‧글로벌CC(글로벌 궐련)‧건기식을 3대 핵심사업으로 집중 육성하는 성장전략을 공개했다. 

특히 NGP 사업부문에서는 생산거점 확보 등 적극적인 사업기회 포착을 통한 투자와 혁신으로 2027년 비궐련사업(NGP‧건기식 등)의 매출 비중을 60% 이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KT&G는 9월 인도네시아 투자부와 인니 동자바 주에 수출 전초기지인 신공장 건설에 대한 투자지원서를 제공 받는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어 10월에는 카자흐스탄 신공장 착공식을 개최해 유라시아 수출 전진기지의 구축 계획을 알렸다. 

이어 이번 신탄진 NGP 공장 확장을 계기로 국내에서는 전자담배 사업의 글로벌 성장 가속화를 위한 생산역량 확보에 힘쓸 예정이다. 또한 해외에서는 신공장 및 현지법인 중심의 직접사업 경쟁력 강화를 통해 중장기 비전 달성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백복인 KT&G 사장은 “신탄진 NGP 공장은 시장 리더십을 강화하고 있는 NGP 사업의 본질경쟁력을 키워주는 성장판의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향후 독자플랫폼과 글로벌 파트너십 고도화를 기반으로 NGP 사업의 성장을 이끌고 국내 혁신성장 투자를 통해 ‘글로벌 톱 티어’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