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캄보디아와 경제협력 강화
산업부, 캄보디아와 경제협력 강화
  • 최준 기자
  • 승인 2024.03.27 1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차 한-캄보디아 FTA 공동위원회 상반기 개최 합의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이지경제=최준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정인교 통상교섭본부장이 27일 캄보디아 프놈펜을 방문해 켐 시탄 상무부 장관대행과 한-캄 통상장관회담을 개최하고 양국 간 협력 강화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담에서는 양국 간 교역투자 확대, 개발협력, 탄소중립 공동 대응 등의 내용이 오갔다. 

특히 정 본부장은 한국이 캄보디아 전체 직접투자의 10% 이상을 차지하는 2위 투자국임을 강조하며 한국 투자기업에 대한 세제 혜택 등 캄보디아 측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양국이 추진중인 식품가공 현장애로기술지도(TASK) 센터 구축, 온실가스 국외감축 협력 등에 대해서도 적극 추진키로 합의했다.

한편 양국은 상품무역, 원산지 및 통관절차, 경제협력 등 한-캄보디아 자유무역협정(FTA) 공동위 산하 분과위를 개최하고 양국 간 교역 현황 및 성과 점검, 원산지규정 및 통관절차의 효율적인 운영방안, 경제협력 사업 등을 논의했다. 

아울러 양국 경제협력의 핵심 플랫폼인 한-캄 FTA 공동위의 첫 번째 회의를 상반기 중 개최하는데 합의하고 교역품목 다각화, 공급망 밸류체인 강화, 기업 FTA 활용도 제고 등의 공동위 성과 발굴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정인교 통상교섭본부장은 “캄보디아는 젊은 인적자원을 바탕으로 지난 20년간 연평균 7% 경제성장을 거듭한 높은 성장 잠재력을 보유한 국가로서 한-캄 FTA 등을 통해 캄보디아가 한국의 대(對)아세안 핵심 경제협력 파트너로 거듭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