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글로벌 바이오 & 파마 플라자 2023’ 개최
산업부, ‘글로벌 바이오 & 파마 플라자 2023’ 개최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3.09.14 1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산의약품 글로벌시장 진출 지원...해외바이어 수출상담 및 컨퍼런스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산업자원부가 국산 의약품 수출 지원을 위해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한국의약품수출입협회 등과 함께 전세계 바이어들을 만난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역 기업 5곳을 ‘지역대표 중견기업’으로 신규 선정했다. 사진=신광렬기자
산업부는 14일부터 15일까지 잠실 롯데호텔에서 ‘글로벌 바이오 & 파마 플라자 2023’(GBPP 2023)을 개최한다. 사진=이지경제

산업부는 14일~15일 잠실 롯데호텔에서 ‘글로벌 바이오 & 파마 플라자 2023’(GBPP 2023)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해외바이어 100여 개사를 포함한 국내외 200여 개사가 한자리에 모이는 행사다. 머크(Merck & Co.) 등 글로벌 빅파마를 포함한 전 세계 31개국 출신의 바이어가 방한해 우리기업과 총 900여 건의 수출 상담을 진행한다. 또 제약·유통분야 글로벌기업이 직접 국내기업을 대상으로 협업 방향을 소개하는 오픈이노베이션 세미나가 열린다.

14일 총 1000만 달러 규모의 해외바이어-한국기업 간 11건의 수출계약에 대한 계약체결식도 예정돼 있다. 사전에 파악된 계약뿐만 아니라 현장에서 1:1 상담회를 통해 결정되는 계약체결 역시 추가지원에 나선다.

15일에는 국내외 기업, 정부, 기관이 모여 글로벌 공급망과 백신·바이오 원부자재 구축 방안을 논의하는 글로벌 공급망 생태계 컨퍼런스가 열린다.

우리 바이오기업의 수출선 다변화 및 글로벌 공급망 진출 확대를 위해 행사 기간동안 ‘부산 엑스포 유치 홍보관’과 국내 수출 유망기업 30개사를 집중 지원하는 ‘메디스타 이니셔티브 홍보관’도 운영될 예정이다.

이용필 산업부 첨단산업정책관은 바이오산업은 반도체에 이어 경제를 이끌어 갈 미래 유망산업임을 강조하고 유망시장 진출 지원을 위한 주요 거점별 K-바이오데스크 신설, 해외 유력 전시회 한국관 운영 확대 등 우리 바이오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