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초코파이 하우스’ 2종 선봬…‘초코파이情, 크림을 품다’
오리온, ‘초코파이 하우스’ 2종 선봬…‘초코파이情, 크림을 품다’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4.02.22 15: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온, ‘초코파이 하우스’ 2종. 사진=오리온
오리온, ‘초코파이 하우스’ 2종. 사진=오리온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오리온은 1974년 ‘초코파이情’ 출시 이후 처음으로 케이크 속 마시멜로 대신 크림을 품은 ‘초코파이 하우스’ 2종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초코파이 하우스는 촉촉한 케이크 사이에 사르르 녹는 우유 크림으로 부드러운 식감을 극대화 했다. 크림 속에 잼을 넣어 만든 마블링 크림이 진하고 풍부한 맛을 선사한다.

초코잼을 더해 진하면서도 풍성한 초콜릿의 맛을 느낄 수 있는 ‘초코 앤 크림’, 카카오 케이크와 상큼달콤한 딸기잼의 조화가 일품인 ‘딸기 앤 크림’ 두 가지 맛으로 선보인다.

오리온 초코파이는 2016년 처음으로 자매품인 ‘바나나’를 선보인 데 이어 ‘딸기’, ‘수박’ 등 빠르게 변화하는 소비자 취향에 발맞춰 색다른 맛과 콘셉트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중국, 베트남, 러시아 등 해외 시장에서도 현지 식문화를 반영해 오리지널 포함, 총 25종의 초코파이를 판매하며 글로벌 파이로드를 넓혀가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50년 동안 유지해 온 마시멜로 초코파이에 처음으로 크림을 넣어 맛과 식감을 파격적으로 변신한 만큼, 새로운 트렌드를 추구하는 2030세대들의 디저트 간식으로 인기 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