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생명 “전화영업점 116명 전수검사 완료…8명 외 추가 확진자 없어”
KB생명 “전화영업점 116명 전수검사 완료…8명 외 추가 확진자 없어”
  • 양지훈 기자
  • 승인 2020.05.29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양지훈 기자 = 코로나19 확진자가 8명 발생한 서울 중구 KB생명 전화영업점 근무자 전수검사 결과, 추가 확진 환자가 나오지 않았다.

29일 KB생명 관계자는 “전화영업점 직원 116명 중 전날까지 확진 판정을 받은 8명 외에 나머지 직원이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6일 밤 충정로역 인근 센트럴플레이스 빌딩 7층 KB생명 전화영업점에서 근무하는 보험설계사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같은 층에서 근무하는 116명 전원이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보건당국은 전수검사에서 28일까지 7명이 추가 감염돼 건물 내 확진자가 총 8명인 것으로 파악했다.

한편 서울 중구청은 “해당 회사가 있는 층과 엘리베이터 등에 대한 소독을 마쳤다”며 “확진자마다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양지훈 기자 humannature83@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