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창립 10주년 맞아 임직원 위기 극복 및 비전 제시
티웨이항공, 창립 10주년 맞아 임직원 위기 극복 및 비전 제시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0.08.19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티웨이항공
사진=티웨이항공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정홍근 티웨이항공 대표가 티웨이항공 창립 10주년을 맞아 임직원들에 대한 감사와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대한 강한 의지를 표명했다.

티웨이항공은 정 대표가 지난 16일 회사 그룹웨어 게시판에 ‘티웨이항공 10주년을 맞이하며 드리는 말씀’이라는 게시물을 통해 이같은 메시지를 전했다고 19일 밝혔다.

정 대표는 게시물을 통해 “설립 이후 2018년까지 지속적인 흑자를 바탕으로 국내 LCC 1~2위를 다투는 위치에 이르게 한 임직원들의 자부심과 노고를 칭찬한다”며 “대표이사를 맡으며 약속한 공정하고 투명한 조직을 만드는데도 어느 정도 성과를 이뤘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에 따른 유래 없는 항공산업의 어려운 현 상황에서 위기 극복을 위한 직원들의 다짐을 강조하고 “긴 호흡을 통한 장기적인 시각을 바탕으로 끊임없는 소통과 조직의 유연한 변화, 다가올 미래의 발 빠른 대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정 대표는 또 중장거리 노선 취항을 위한 철저한 준비와 새로운 자금확충 방안의 진행 중인 내용을 공유하며 다가올 내년과 10년, 20년 후의 미래를 준비하는 회사의 의지도 함께 전달했다.

티웨이항공은 코로나19 이후 전체 직원 중 60%의 인원이 순환근무와 유급휴직으로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 나가고 있으며, 다가올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한 실질적인 준비를 진행하고 있다.

티웨이항공은 지난해부터 진행한 김포공항 화물청사 내 훈련센터 건물을 최근에 완공하고 ▲운항 ▲객실 ▲운항통제 등 안전운항을 위한 시설물을 9월 말까지 모두 건립할 예정이다. 또한 ▲호주 ▲크로아티아 ▲키르기스스탄 등 중장거리 노선 취항을 위한 항공기 도입 등 신규노선 운영 준비도 준비하고 있다.

티웨이항공은 지난해 입사한 인턴객실승무원, 정비사 등 100여명을 정직원으로 전환하는 등 직원들과 함께한다는 회사의 경영방침을 이어나가고 있다. 이에 하반기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국제선 재운항 및 신규노선 취항, 화물운송 사업 확대 등 수익성 증대를 통해 빠른 영업 활동을 펼쳐나간다는 계획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창립 10주년을 맞아 임직원 모두 어려움을 함께 이겨내자는 의지를 휴직하는 직원들도 함께 공감하고 확인할 수 있는 날이었다”며 “직원들과 항상 함께한다는 회사의 흔들리지 않는 경영방침을 바탕으로 다가올 미래를 철저히 준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