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임시주총서 정관 개정안 의결…아시아나항공 인수 박차
대한항공, 임시주총서 정관 개정안 의결…아시아나항공 인수 박차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1.01.06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지경제DB
사진=이지경제DB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대한항공은 서울 강서구 공항동 본사에서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발행주식 총수를 늘리는 정관 일부개정 안건을 상정 및 의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날 임시주총은 대한항공의 의결권 있는 주식의 총수 1억7532만466주 중 55.73%인 9772만2790주가 출석했으며, 찬성 69.98%로 발행주식 총수를 기존 2억5000만주에서 7억주로 늘리는 정관 일부개정안건이 가결됐다.

이에 대한한공은 오는 3월 중순경 예정된 2조500억원 수준의 주주배정 유상증자가 가능해졌다. 또 기업결합신고 완료시점에 예정된 아시아나항공 3자배정 유상증자를 통해 아시아나항공 지분의 60% 이상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대한항공은 3월 중순까지 통합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PMI 수립을 차질없이 마무리하기 위해 ▲기획 ▲재무 ▲여객 ▲화물 등 분야별 워킹그룹으로 이뤄진 인수위원회를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 또한 이달 중순까지 국내·외 경쟁당국에 기업결합신고를 제출하는 등 아시아나항공 인수를 위한 절차를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