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부동산 에너지사용량 국가통계 생산
한국감정원, 부동산 에너지사용량 국가통계 생산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8.08.22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정재훈기자 = 한국감정원은 통계청으로부터 ‘주거용건물에너지사용량통계’에 대한 통계작성을 승인받아 기존에 생산하던 부동산 현황통계 6종에 더해 총 7종의 국가통계를 생산하게 됐다고 22일 밝혔다.

‘주거용건물에너지사용량통계’는 2017년 연구용역을 통해 데이터 검증체계 및 작성기준을 마련했고 올해 시범생산 과정을 거쳐 개발됐다.

한국감정원은 이번 승인으로 전국(시도, 시군구) 주거용 건물(단독, 다가구, 아파트, 연립, 다세대)의 연간에너지사용량(전기, 도시가스, 지역난방) 통계를 작성·보급하게 됐다. 올해 10월에는 3개년(2015~2017년) 에너지사용량에 대해 공표하고 매년 5월 통계청 국가통계포털을 통해 일반에 공표할 예정이다.

앞으로는 주거용뿐 아니라 비주거용 건물(업무시설, 판매시설 등)로 대상을 확대한다. 사용량 추이 및 단위면적당 사용량 분석 등이 가능한 통계지표를 추가 개발할 예정이다.

김학규 한국감정원장은 “이번 국가통계 생산을 통해 정확한 건물에너지 현황 파악이 가능해졌다”며 “한국감정원이 효과적인 건물에너지 정책수립 지원과 건축물 에너지 및 온실가스 절감에 크게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감정원은 2013년 11월 ‘건축물 에너지·온실가스 정보체계’ 운영기관으로 지정됐고 2015년 9월부터 전국 모든 건축물의 에너지사용량 정보를 관리한다. 아울러 이를 활용해 건축물에너지성능정보공개, 건축물에너지성능관리시범사업 등 다양한 에너지정책 제도 및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