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Car] 현대차 제네시스, 플래그십 세단 ‘G90’ 티저 이미지 공개
[이지 Car] 현대차 제네시스, 플래그십 세단 ‘G90’ 티저 이미지 공개
  • 이민섭 기자
  • 승인 2018.11.08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자동차
사진=현대자동차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현대자동차 제네시스 브랜드는 오는 27일 출시 예정된 ‘제네시스 G90’의 티저 이미지와 특징을 공개한다고 8일 밝혔다.

G90은 제네시스 브랜드가 2015년 선보인 초대형 플래그십 세단 EQ900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이다. 제네시스는 EQ900 페이스리프트모델 출시를 계기로 북미와 중동 등의 해외시장과 동일하게 G90로 일원화했다.

G90는 디자인부터 편의성, 안정성, 주행 성능 등 최첨단 기술력이 집약됐다.

먼저 외관은 페이스리프트임에도 불구하고 신차급 디자인 변화가 적용됐다. 특히 수평적인 구조의 실현이 특징으로 전작보다 안정되고 품위 있는 자세와 웅장하지만 위압적이지 않은 캐릭터라는 설명이다.

전면부는 ▲당당하고 품위있는 크레스트 그릴 ▲전면부, 측면부, 후면부까지 하나의 선으로 이어지며 차 전체를 감싸는 쿼드 램프가 적용됐다. 후면부는 상하로 분리돼 지-메트릭스 패턴이 담긴 리어램프와 기존 윙 엠블럼 대신 제네시스 레터링 엠블럼이 적용됐다.

G90의 내장 디자인은 ▲에어 벤트 ▲오디오 스위치 등을 외장과 통일감을 줄 수 있도록 수평적으로 구성했다. 또 센터페시아 스위치 개수를 줄이고 인체공학적으로 디자인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특히 ▲포르토 레드 ▲골드코스트 실버 ▲화이트 벨벳 매트 등의 신규 3종을 포함해 총 10가지 외장 컬러와 ▲브라운 투톤 ▲브라운‧블루 투톤 ▲블루‧브라운 투톤(리무진 전용) 등 신규 투톤 조합 3종을 추가한 7가지 내장 컬러를 운영한다.

G90은 국산차 최초로 내비게이션 지도 및 소프트웨어를 무선으로 다운로드해 업데이트 하는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를 적용해 고객 편의를 극대화했다

또한 지능형 차량 관리 서비스를 통해 머신러닝 기법을 활용해 차량에 기록되는 유의미한 정보로 ▲차량 운행 습관 분석 ▲배터리, 브레이크 패드 관리 등 운전자 맞춤형 차량관리 가이드도 제공한다.

이밖에도 ▲12.3인치 대형 디스플레이 ▲원격으로 시동을 걸거나 끄는 것은 물론 공조, 비상 점멸등, 열선 조절, 창문과 시트 제어 등을 지원하는 ‘제네시스 커넥티드 서비스 앱’ ▲재생중인 음악의 정보를 제공하는 사운드 하운드 ▲카카오I 음성인식 서버를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등 첨단 IT 사양을 대거 적용했다.

제네시스 브랜드 관계자는 “G90는 제네시스 브랜드를 대표하는 글로벌 럭셔리 플래그십 모델로 제네시스 브랜드의 디자인 방향성인 ‘역동적인 우아함’을 온전히 담았고, 최고급 안전 및 편의사양을 통해 또 한 번의 진화에 성공했다”면서 “G90가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 더욱 당당한 행보를 펼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