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이코리아·우정사업본부, 소상공인·지역경제 활성 업무협약 체결
이베이코리아·우정사업본부, 소상공인·지역경제 활성 업무협약 체결
  • 조소현 기자
  • 승인 2018.11.14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베이코리아
사진=이베이코리아

[이지경제] 조소현 기자 = 전자상거래기업 이베이코리아가 우정사업본부와 소상공인 육성 및 판로개척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는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G마켓과 옥션에서 우체국쇼핑의 고품질 특산물을 선보인다. 또 지역 생산 우수 상품 판매와 유통, 판로개척 등을 위한 활동을 함께 이어가는 등 소상공인의 이커머스 시장 진출을 도와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예정이다.

G마켓과 옥션은 내년 초부터 ‘우체국쇼핑 전문 브랜드관’을 신설해 엄선된 전국의 지역생산 우수 농수특산물 및 생필품, 공산품 등 3만여 개를 선보이고 판매 촉진을 위한 다양한 홍보에도 협력한다.

또 G마켓, 옥션의 대표 특가전 ‘슈퍼딜’과 ‘올킬’, 산지직송 농수축산물 판매 채널인 ‘GFresh(G프레쉬)’와 ‘파머스토리’를 통해 우체국쇼핑의 우수한 농수축산물을 특가 상품으로 수시 판매할 예정이다.

변광윤 이베이코리아 대표이사는 “한국을 대표하는 인터넷 장터 G마켓·옥션을 통해 지역상품의 우수성을 알리고 소상공인의 이커머스 판로개척과 지역경제 성장을 위해 협약을 맺게 됐다”며 “전국의 우수 지역기업과 소상공인의 온라인 판매 역량을 강화해 고객과의 접점을 넓힐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성주 우정사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우체국쇼핑의 우수 특산물과 이베이의 쇼핑 플랫폼을 결합한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계획”이라며 “국내 쇼핑몰 업체들과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우체국전자상거래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소현 기자 jo@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