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취업]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학-기업 간 상시 취업 연계사업 추진
[청년 취업]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학-기업 간 상시 취업 연계사업 추진
  • 조소현 기자
  • 승인 2019.02.13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기도일자리재단
사진=경기도일자리재단

[이지경제] 조소현 기자 = 경기도와 경기도일자리재단은 대학 졸업생의 취업률을 올리기 위해 능력 중심 상시채용 방식인 ‘경기도형 대학생 취업브리지’ 사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기업이 필요로 하는 대학의 전공과정 운영과 기업의 장기현장 실습을 연계해 스펙보다 실무를 중심으로 수시 채용에 나서는 것을 골자로 한다.

경기도는 경기도일자리재단에 대학선정 과정과 관리, 지원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지원센터를 설치, 오는 28일까지 사업에 참여할 도내 대학을 모집한다.

사업단에 선정되는 대학은 협약기업을 모집해 지역의 산업특성과 트렌드를 반영한 대학의 전공과정을 개발·운영하고 현장실습을 연계해 10개월 동안 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경기도는 운영비와 교육훈련비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사업에 참여하는 대학생들에게는 ▲대학 전공과정(5개월) 월 50만원 ▲기업 현장실습(5개월) 월 200만원의 실습비가 지원된다.

경기도는 올해 6개 사업단을 시범 운영하고 내년부터 연차별로 2개 대학을 확대할 예정이다. 또 매년 평가를 통해 사업단 지원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신청을 원하는 대학은 경기도 및 일자리재단 홈페이지에서 모집 공고문을 참조, 관련 서류 작성 후 경기도일자리재단 청년사업1팀으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조학수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대학생들이 선호하는 기업발굴과 기업이 원하는 역량 있는 학생들을 채용할 수 있어 일자리 미스매치를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조소현 기자 jo@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