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보잉737MAX8, 안전 확보 전까지 운항 중지”
대한항공, “보잉737MAX8, 안전 확보 전까지 운항 중지”
  • 이민섭 기자
  • 승인 2019.03.14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 보잉787-9 기종의 모습. 사진=대한항공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대한항공이 최근 사고가 잇따르고 있는 보잉 737MAX8 항공기의 안전이 완벽하게 확보되기 전까지 운항을 하지 않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당초 보잉 737MAX8 기종을 오는 5월부터 노선에 투입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세계 각국에서 사고가 잇따르자 해당 기종이 투입될 예정이었던 노선에 타 기종으로 대체 운항한다는 방침이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고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 절대 안전 운항 체계를 유지하고 있다”며 “항공기 도입과 관련해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보잉 측이 조속히 안전 확보 조치를 할 것으로 믿는다”고 전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