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봄 주상복합 1만2000여가구 분양…전년比 3배 이상↑
올 봄 주상복합 1만2000여가구 분양…전년比 3배 이상↑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03.20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편한세상 일산 어반스카이 투시도. 사진=대림산업
e편한세상 일산 어반스카이 투시도. 사진=대림산업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올 봄(3~6월) 수도권과 광역시를 중심으로 주상복합아파트 1만2000여 가구가 분양될 예정이다.

20일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3월부터 오는 6월까지 26곳에서 주상복합아파트 1만2206가구(오피스텔 제외)가 일반분양 될 예정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 3981가구보다 3배 이상 증가한 물량이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에서 7947가구로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광역시 3794가구, 세종시 465가구 등이다.

서울에서는 3월과 4월 사이에 롯데건설이 청량리4구역 재개발로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를 내놓는다. 총 1425가구이며 전용면적 84~199㎡ 1263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쇼핑몰, 오피스, 호텔 등이 함께 조성된다.

인근 청량리3구역에는 효성중공업과 진흥기업이 ‘청량리역 해링턴 플레이스’ 전용면적 59~150㎡ 220가구를 선보인다. 서울 지하철 1호선 청량리역과 경의중앙선, 분당선이 있다.

경기도에서는 대림산업이 이달 말 경의중앙선 일산역 인근에 ‘e편한세상 일산 어반스카이’ 아파트 전용면적 70·84㎡ 552가구, 오피스텔 전용면적 66·83㎡ 225실 등 총 777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일산 주변 인프라를 모두 누릴 수 있다.

한화건설은 다음 달 경기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에서 ‘수지 동천 꿈에그린’ 아파트 74~84㎡ 293가구와 오피스텔 33~57㎡ 207실을 공급할 예정이다. 신분당선 동천역이 도보권이며 인접한 판교신도시, 분당신도시의 생활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GS건설은 오는 5월 ‘제2의 판교’로 불리는 성남 고등지구 C1, C2, C3블록에서 아파트 전용면적 84㎡ 364가구와 오피스텔 22~52㎡ 363실 등 727가구를 분양할 계획이다.

호반건설은 인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8공구 M2블록에서 ‘호반써밋 송도’를 이달 말 분양한다. 아파트 전용면적 84·101㎡ 1820가구와 아파텔 전용면적 74·84㎡ 851실로 구성된다.

분양시장이 뜨거운 대구에서는 GS건설, 대우건설, 현대엔지니어링 등이 분양에 나선다. 대우건설은 수성구 두산동에서 ‘수성 레이크 푸르지오’ 전용면적 84~109㎡ 332가구를 이달 공급할 예정이다. 대구 지하철 3호선 황금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이어 5월에는 포스코건설이 동구 신천동에서 442가구(전용면적 84~101㎡), GS건설이 556가구(전용면적 84㎡)를 각각 분양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감상동에서 391가구(전용면적 미정)를 공급할 예정이다.

세종시에서는 우미건설이 4월 세종시 어진동 1-5생활권 H6블록 일대에 ‘세종 린스트라우스’를 분양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84~175㎡ 총 465가구이며 단지 바로 옆에 어진중학교, 성남고등학교가 있다.

권일 부동산인포 팀장은 “주상복합이 실수요자 위주로 재편된 시장환경에 맞춰 중소형, 판상형 등 실속형으로 진화하며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며 “서울 청량리, 경기도 일산, 성남 고등지구 등 수도권과 대구 등이 관심 지역”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1~2월에는 주상복합아파트 2952가구가 분양됐다. 전국 1순위 평균 청약경쟁률 상위 5곳 중 3곳이 주상복합아파트가 차지할 정도로 청약 성적이 좋았다.

1월 대구 달서구에서 공급된 ‘대구 빌리브 스카이’는 1순위 평균 134.96대 1로 전국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같은 달 분양된 대구 ‘동대구역우방이유쉘’과 ‘죽전역동화아이위시’도 각각 126.71대 1, 60.45대 1로 3위와 5위에 올랐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