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보고서] 이커머스 업계, 김희선 곱창밴드 등 ‘뉴트로’ 열풍으로 매출 ‘쑥’
[이지 보고서] 이커머스 업계, 김희선 곱창밴드 등 ‘뉴트로’ 열풍으로 매출 ‘쑥’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11.06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래픽=위메프
그래픽=위메프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뉴트로 열풍이 이커머스시장까지 넘어왔다.

위메프가 지난 1월1일부터 10월31일까지 복고 아이템 매출을 분석한 결과, ‘김희선 곱창밴드’, ‘냉동 삼겹살’, ‘쫀드기’ 등의 제품 판매가 크게 늘어났다고 6일 밝혔다.

먼저 1990년대 배우 김희선이 착용해 유행했던 헤어 액세서리인 일명 ‘곱창밴드’는 446% 판매가 증가했다. 실핀과 똑딱 핀도 각각 133%, 48% 매출이 늘었다.

투박하면서도 부피가 큰 것이 특징인 ‘어글리슈즈’도 매출이 756%나 올랐다. 폭이 넓은 바지인 ‘와이드 팬츠’를 찾는 고객도 87% 증가했다. 이들 패션 상품은 1990년대 젊은 세대들 사이에서 크게 유행한 아이템이다.

식품에서는 ‘냉삼’이라 불리며 인기를 끌고 있는 냉동 삼겹살 매출이 전년 대비 77%, 대표 불량 식품인 ‘쫀드기’ 매출도 39% 늘었다.

복고 디지털 기기를 찾는 고객도 증가했다. 조사 기간 디지털카메라는 매출이 14% 오랐지만 필름 카메라 매출은 388% 늘었다. TV와 연결해 이용하는 콘솔 형태 게임기인 레트로 게임기 판매도 103% 증가했다.

위메프 관계자는 “뉴트로 트렌드가 꾸준히 유행하면서 카테고리를 넘나드는 아이템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라며 “고객들이 위메프에서 다양한 뉴트로 상품을 만나볼 수 있도록 가격과 품질을 모두 갖춘 상품을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