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인화, 워너비 패셔니스타 '우뚝'
전인화, 워너비 패셔니스타 '우뚝'
  • 유병철
  • 승인 2010.08.05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대의 아이콘 전인화. 그녀는 언제나 완벽한 모습으로 남성뿐만 아니라 여성들에게 워너비 스타로 손꼽히고 있다. 시대를 아우르는 드라마속 주인공 전인화와 공식석상에서의 전인화는 언제나 트렌디한 패션스타일과 완벽한 애티튜드를 선보이며 전인화 스타일 열풍을 일으켜왔다.

 

또한 검증된 아름다움을 상징하는 화장품 광고에서 40대 중반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최고의 모델로 손꼽힐 뿐만 아니라 어떠한 패션 스타일도 그녀만의 감각으로 완벽하게 소화하는 모습에 많은 여성들이 닮고 싶어하는 진정한 롤모델로 자리매김했다. 영원한 이상형 전인화, 워너비 패셔니스타로 우뚝 선 그녀의 스타일을 파헤쳐 보자.

 

전인화의 외모만큼이나 화제가 되고 있는 것이 바로 패션 스타일이다. 전인화의 대표적인 작품 중 하나인 '여인천하'의 경우 화려하면서도 고풍스러운 전통 왕실 한복스타일로 다시 한번 전인화의 진가를 보여주었던 작품이었다.

 

'미워도 다시 한번'과 '제빵왕 김탁구'에서는 여배우와 여성 CEO를 연기하면서 트렌디한 패션 스타일을 보여주며 다시 한번 패셔니스타 전인화의 위력을 실감하게 하였다.

 

실제 전인화는 명품 꾸뛰르 패션부터 빈티지 패션까지 다양한 패션스타일을 선보이며 중년 여성들뿐만 아니라 20대 여성 사이에게까지 이미 패션 아이콘으로 자리잡았다.

 

실제 여배우의 삶을 살고 있는 전인화는 '미워도 다시 한번'에서 사랑에 목마른 여배우를 연기하면서, 실제로 여배우들이 일상 생활 속에서 자주 착용하는 아이템인 스카프와 썬글라스를 활용한 진짜 여배우 스타일을 보여주며 전인화 썬글라스, 전인화 스카프 등 트렌드를 만들어내기도 하였다.

 

최근 인기리에 방영중인 '제빵왕 김탁구'에서는 허리를 강조한 레이디 라이크 룩을 기본으로 한 60년대 복고풍 럭셔리 사모님 패션 스타일이 연일 회자되고 있고 중년 여성들뿐만 아니라 20∼30대 여성들 사이에서 따라 하기 열풍이 불고있을 정도로 인기가 높다, 그리고 얼마 전 극중 선 보인 골프 패션은 특히 화제가 되었다.

 

엘지 패션 닥스골프의 이은영 디자인 실장은 "보통 스포티하게만 연출하는 골프 웨어를 전인화는 미니멀리즘과 스포티즘이 믹스한 새로운 스타일을 선보였다. 특히 블랙앤화이트 의상에 강렬한 레드 컬러의 캐디백으로 포인트를 주어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보여주었다"라고 전했다.

 

섬세한 이목구비와 백옥 같은 피부의 전인화는 지금까지도 세대불문하고 남자들의 이상형으로 추앙 받고 있다. 극 중 악역 속 맑고 고운 그녀의 얼굴과 피부는 품격 높은 그녀만의 카리스마가 더해져 여성 리더적인 면모를 강조해 주었다.

 

전인화는 여인천하에서 보여주었던 화려한 떨잠으로 장식된 가채와 어염 머리까지 얹어진 무거운 헤어 연출에도 불구하고 왕실의 웃어른으로서 위엄 있는 풍모를 보여주었다. 또한 사극 속 눈꼬리를 올린 아이라인은 특히나 그녀의 강인하면서도 노련한 성격을 잘 묘사해 주었다.

 

'미워도 다시 한번'에서는 다양한 업 헤어를 연출해 이목을 끌었으며 최근 출연 중인 '제빵왕  김탁구'에서는 양쪽 헤어 끝을 말아 올린 복고풍 레드 헤어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실제 그녀의 헤어를 담당하고 있는 준오 헤어의 송형석 원장은 "전인화의 깨끗하고 하얀 피부와 완벽한 이목구비는 사극과 현대극을 넘나들며 어떤 스타일이든 쉽게 소화할 수 있는 장점을 지니고 있다. 이번 '제빵왕 김탁구'에서 선보인 레드 컬라의 염색헤어는 그녀의 흰 피부와 대비되어 피도 눈물도 없는 여성 CEO의 강렬히고 차가운 이미지와 잘 부합되었다"라고 전했다.


 


유병철 ybc@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