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태블릿브랜치로 외화 예·적금 신규 개설
NH농협은행, 태블릿브랜치로 외화 예·적금 신규 개설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7.10.17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NH농협은행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NH농협은행(은행장 이경섭)은 찾아가는 금융서비스 ‘NH태블릿브랜치’를 통해 금융권 최초로 외화 예·적금 신규가입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NH태블릿브랜치는 영업점이 아닌 외부에서도 각종 금융상품 상담부터 가입까지 가능하도록 한 금융플랫폼으로, 원화 예금 및 적금 상품 18종 신규가입, 체크 및 신용카드 입회신청서 작성, 개인형IRP 가입 등이 가능하다.

NH농협은행에 따르면 외화 예·적금 상품까지 고객이 있는 현장에서 즉시 신규 개설할 수 있도록 한 것은 금융권에서 첫 번째 시도다.

또 개인 여신상품 9종에 대해서도 간편 심사를 통해 대출가능 여부, 대출한도, 금리안내 등 영업점과 동일한 수준의 상담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이밖에 고객이 사전에 원하는 시간과 장소로 방문을 신청하면 인근 영업점 직원이 직접 찾아가 NH태블릿브랜치를 이용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방문요청 서비스는 현재 단체거래에 한해 신청이 가능하나 향후 적용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경섭 은행장은 “이번 NH태블릿브랜치에서 제공 가능한 서비스의 영역이 한층 더 강화됐다”며 “영업점 밖에서도 철저한 개인정보 보호와 함께 편리하고 체계적인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