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 2017’에서 게이머 사로잡은 LG V30
‘지스타 2017’에서 게이머 사로잡은 LG V30
  • 이민섭 기자
  • 승인 2017.11.17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전자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LG전자의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가 국내 최대 게임축제 ‘지스타(G-STAR) 2017’ 현장에서 모바일 게이머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LG전자는 지난 16일부터 나흘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지스타 2017’에서 넥슨 부스 내 LG V30 200대를 설치한 대형 체험존을 마련했다고 17일 밝혔다.

넥슨은 매년 지스타에서 최고의 게이밍 스마트폰을 선정해 새로운 모바일 게임을 공개하고 있다. 올해는 LG V30를 통해 오는 28일 출시되는 신작 ‘오버히트’를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다.

이번 지스타 참가사 중 최대 규모인 넥슨 부스의 일일 방문객수가 1만4000여명에 달했는데, 체험존을 찾은 관람객들이 가벼운 무게와 뛰어난 성능으로 무장한 LG V30가 가장 이상적인 게이밍 스마트폰이라고 호평한 것.

LG전자에 따르면 V30는 6인치 이상 대화면폰 중 가장 가벼운 158g 무게로, 장시간 게임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고용량 배터리와 높은 효율성으로 오랜 시간 안정적으로 게임을 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여기에 퀄컴 스냅드래곤 835와 기기 내부 열을 빠르게 분산해주는 설계를 채택해 고사양 게임도 쾌적하게 즐길 수 있다.

이상규 LG전자 한국모바일그룹장 전무는 “LG V30는 최고의 게임 환경을 제공하면서도 놀랍도록 가벼운 프리미엄 스마트폰”이라며 “더 많은 고객들이 LG V30의 진정한 가치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