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현대차그룹, 사장단 인사…정수현 현대건설 전 사장 고문 위촉
[인사] 현대차그룹, 사장단 인사…정수현 현대건설 전 사장 고문 위촉
  • 이한림 기자
  • 승인 2018.01.05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버트 비어만(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 현대자동차 사장, 김경배 현대위아 사장, 김정훈 현대글로비스 사장, 박동욱 현대건설 사장, 문대흥 현대파워텍 사장. 사진=현대자동차그룹.
알버트 비어만(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 현대자동차 사장, 김경배 현대위아 사장, 김정훈 현대글로비스 사장, 박동욱 현대건설 사장, 문대흥 현대파워텍 사장. 사진=현대자동차그룹.

[이지경제] 이한림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은 5일 현대·기아자동차 시험·고성능차 담당 알버트 비어만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 발령하는 등 사장단 5명을 임명·발령하는 인사를 단행했다.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알버트 비어만 부사장은 BMW에서 고성능차 개발 총괄 책임자로 일하다 지난 2015년 현대차그룹으로 영입된 후 현대차 제네시스의 주행성능을 세계적인 수준으로 끌어 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현대글로비스 김경배 사장을 현대위아 사장으로 임명하고 ▲ 현대·기아자동차 구매본부장 김정훈 부사장은 현대글로비스 사장으로 ▲ 현대·기아자동차 파워트레인담당 문대흥 부사장은 현대파워텍 사장으로 ▲현대건설 재경본부장 박동욱 부사장은 현대건설 사장으로 각각 승진 발령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이번 인사는 현대·기아차와 계열사 간 유기적인 협력 강화를 통해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한 차원"이라며 "또한 외부 환경변화에 더욱 신속히 대응하고, 미래 자동차시장 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제고하기 위한 인사"라고 말했다.

한편 이형근 기아자동차 전 부회장, 김해진 현대파워텍 전 부회장, 정수현 현대건설 전 사장, 윤준모 현대위아 전 사장, 김태윤 현대차 전 사장은 각각 고문에 위촉됐다.

특히 건설업계 최장수(7년) 사장이었던 정수현 현대건설 사장은 현대차그룹 글로벌 비즈니스센터 상근고문으로 위촉돼 향후 그룹 신사옥 건설에 힘을 보탤 전망이다.

정수현 현대건설 전 사장. 사진=현대건설
정수현 현대건설 전 사장. 사진=현대건설

 


이한림 기자 lhl@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