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희망의 하모니' 문화공연 개최
하나금융그룹, '희망의 하모니' 문화공연 개최
  • 한지호 기자
  • 승인 2018.03.12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나금융그룹
사진=하나금융그룹

[이지경제] 한지호 기자 =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11일 강원도 강릉시 올림픽파크 내 코리아 하우스에서 '2018 평창 동계 패럴림픽'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문화공연 '희망의 하모니'를 선보였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공연에선 아름드리 다문화 어린이 합창단, 배범준 지적장애 첼리스트, 심포니 송이 '한계를 딛고 일어서는 희망의 하모니'를 주제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협연을 선보였다. 이를 통해 청중들에게 편견과 차별 없는 세상을 향한 희망의 메시지를 선사했다.

아름드리 합창단은 러시아, 몽골, 방글라데시, 미얀마 등 다문화 가정 어린이들로 구성돼 있다. 이들은 다문화 가정에 대한 관심 제고와 편견 불식을 위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적장애의 역경을 딛고 세계 무대를 향해 도전중인 배범준 첼리스트는 하나금융그룹의 후원을 받아 지난해 12월 UN본부에서 열린 '세계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에 참석해 열정적인 공연과 연설로 많은 장애인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선물한 바 있다.

하나금융그룹 관계자는 "다문화 가정, 새터민 등 소회계층을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한편 사람중심의 장애인 행복지원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한지호 기자 ezyhan1206@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