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DB손보‧메리츠, 16일부터 車 보험료 인상…중소보험사는 이달 말 인상
현대해상‧DB손보‧메리츠, 16일부터 車 보험료 인상…중소보험사는 이달 말 인상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9.01.16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현대해상과 DB손해보험, 메리츠화재가 손해보험협회에 자동차보험료를 인상한다고 16일 공시했다.

보험사별로 살펴보면 현대해상은 ▲개인용 3.9% ▲업무용 2.3% ▲영업용 0.9% 각각 인상했다. DB손보도 ▲개인용 3.5% ▲업무용 3.5% ▲영업용 0.8% 올린다. 메리츠화재는 개인용과 업무용을 각각 4.4%, 3.8% 인상한 반면 영업용은 0.2% 인하했다.

아울러 오는 19일에는 KB손해보험이 개인용 기준으로 3.5% 인상하고, 21일에는 롯데손해보험(3.5%), 한화손해보험(3.8%)도 보험료 인상 대열에 합류한다. 또 ▲AXA손해보험(3.2%) 24일 ▲흥국화재(3.6%) 26일 ▲삼성화재(3.0%) 31일부터 차 보험료를 인상할 계획이다.

이번 차 보험료 인상으로 연 50만원 가량의 보험료를 내던 운전자는 약 1만~2만원을 더 내야하며, 사고 경험자나 무사고 운전자에게도 동일하게 적용된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