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대심도 지하개발사업 토론회 31일 개최
국토부, 대심도 지하개발사업 토론회 31일 개최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01.30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국토교통부는 오는 31일 서울 강남구 건설회관에서 지하 대심도 개발기술의 안전 확보와 관련, 산·학·연이 참여하는 공개 기술토론회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토론회에서는 ‘지하안전관리에 대한 특별법’ 등 지하안전 관련 제도, 도심지 지반침하 예방대책, 대심도 지하공간 발파 진동 저감방안 및 관련 기술 등에 대한 전문가 발제 후 패널 토론, 방청객 질의·응답 등이 완전 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전시 홍보행사는 한국시설안전공단과 한국건설기술연구원에서 공동 주관하고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 한국철도시설공단 및 대한건설협회가 후원하는 행사로 일반 국민이 손쉽게 찾아 볼 수 있도록 서울역에 전시공간을 조성해 한 달간(1월30일~2월28일) 진행된다.

또한 전시공간을 찾기 곤란한 국민도 관련 내용을 간편히 찾아볼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 페이스북, 유튜브 등 뉴미디어를 통해서 관련 카드뉴스 및 동영상을 배포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일반 국민이 우리나라가 얼마나 우수한 지하대심도 개발기술을 보유하고 있는지, 지하공간 대심도 개발이 왜 필요하고 얼마나 안전하게 시공·운영되는지 확인함으로써 지하공간 안전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토론회와 전시 홍보행사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 A노선, 서울 제물포 터널 도로공사 등 최근 추진 중에 있는 대심도 지하개발사업과 관련해 노선 주변 주민을 포함한 일반 국민에게 지하 대심도 건설기술의 안전성을 이해시키기 위한 목적으로 실시된다.

공개 기술토론회(지하 대심도 건설기술 대토론회)는 한국건설기술연구원, 대한토목학회, 한국터널지하공간학회가 공동 주관하고 국토교통부와 한국시설안전공단, 한국도로공사, 한국철도시설공단, 대한건설협회가 후원한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