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시황] 코스피, 外人·기관 '팔자'에 닷새 째 하락…2160선 후퇴
[마감시황] 코스피, 外人·기관 '팔자'에 닷새 째 하락…2160선 후퇴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9.03.07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거래소
사진=한국거래소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코스피가 7일 닷새 째 하락세를 이어가며 2160선으로 후퇴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2175.60)보다 9.81포인트(-0.45%) 내린 2165.79에 장을 종료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이 1114억원을 사들였지만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6억원, 1134억원을 내다팔며 지수 하락을 부추겼다.

업종별로는 전기전자(0.52%)와 유통업(0.34%)를 제외하고 모두 내렸다. 의료정밀이 2.77% 떨어져 가장 많이 내렸고 이어 종이목재(-2.31%), 비금속광물(-2.15%), 전기가스업(-1.58%), 의약품(-1.50%), 철강금속(-1.21%), 호학(-1.20%), 증권(-1.19%), 운수창고(-1.14%) 등 업종도 1% 넘는 하락폭을 보였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가운데 코스피 대장주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 대비 450원(1.02%) 오른 4만4450원에 거래를 마쳤다. 현대차(0.80%), 네이버(0.73%) 등도 올랐다.

이와 달리 셀트리온(-1.90%), LG화학(-1.88%), 삼성바이오로직스(-0.79%), 한국전력(-1.70%), 포스코(-1.76%) 등은 주가가 떨어졌다. SK하이닉스는 전일과 같았다.

이날 코스닥은 전 거래일(746.70)보다 9.87포인트(1.32%) 내린 736.83에 장을 종료했다.

한편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거래일(1128.8원)보다 0.2원 오른 1129.0원에 마감했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