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영홈쇼핑, 임원진 연말까지 월급 10% 반납…직원 동기부여 포상에 활용
공영홈쇼핑, 임원진 연말까지 월급 10% 반납…직원 동기부여 포상에 활용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03.27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공영홈쇼핑 임원진이 연말까지 매달 월급의 10%를 반납한다고 27일 밝혔다. 확보 재원은 우수 중소 협력사 판로 지원에 힘쓴 직원 포상에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안은 개국 4년 차로 업계 최저 판매수수료, 급등하는 송출수수료 등 구조적인 한계 극복을 위해 임원진들이 강력한 개선의지를 피력, 직접 건의해 진행하게 됐다.

매달 약 250만원, 연말까지 반납해 확보되는 약 3000만원의 자금은 중소벤처기업과 농어업기업 판로 개척에 앞장 선 직원들의 동기부여를 위한 포상에 활용된다.

공영홈쇼핑 관계자는 “임원진의 솔선수범 의지를 보여준 월급 반납 결정이 회사와 협력사 모두 상생하고 윈윈하는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 며 “공공기관으로서 공적 역할을 수행하는 동시에 믿고 구매할 수 있는 홈쇼핑 회사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 고 밝혔다.

한편 공영홈쇼핑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100% 중소벤처기업과 농어업 상품을 판매하는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판매수수료는 2015년 개국 당시 23%에서 지난해 재승인이 결정되면서 3% 더 낮춰, 업계 최저인 20%로 운영 중이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