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매각 우선협상대상자 한앤컴퍼니→MBK파트너스 변경
롯데카드, 매각 우선협상대상자 한앤컴퍼니→MBK파트너스 변경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9.05.21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롯데지주가 롯데카드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를 한앤컴퍼니에서 MBK파트너스로 변경했다고 21일 밝혔다.

앞서 롯데지주는 지난 3일 롯데카드 지분 93.78% 가운데 경영권을 포함한 투자지분 매각과 관련해 한앤컴퍼니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 하지만 배타적 우선협상기간인 13일까지 매각에 관한 협상을 마무리 짓지 못했다.

이는 한상원 한앤컴퍼니 대표가 탈세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는 점이 변수로 작용한 것으로 풀이된다.

롯데지주는 이와 관련, “올해 10월까지 매각을 마무리해야 하지만 한 대표 고발 건으로 인해 시간이 지연될 수 있다는 점이 부담으로 작용했다”며 “매각 기한을 맞춰야 하는 시간적 압박으로 인해 우선협상대상자를 변경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롯데지주가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당시 MBK파트너스와 우리은행 컨소시엄을 후순위협상대상자로 선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롯데지주 관계자는 “구체적인 협상 조건에 대해 우선협상대상자와 협의할 예정”이라며 “향후 구체적인 결정 사항이 있을 경우 공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