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광장 조성 사업 탄력…사직로 등 기반시설 변경
광화문광장 조성 사업 탄력…사직로 등 기반시설 변경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06.27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래픽=서울시
그래픽=서울시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서울시가 추진 중인 ‘새로운 광화문광장’ 조성 사업이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서울시는 지난 26일 제6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고 ‘세종로 지구단위계획구역 및 계획 결정 변경안’을 수정가결했다고 27일 밝혔다.

대상지는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인근 세종로 주변이다. 1980년대부터 지구단위계획(당시 도시설계구역)으로 관리돼 왔던 구역이다.

이번 변경안은 세종로 지구단위계획 범위를 확대한다. 또 주요 간선도로인 사직로를 지구단위계획에 포함시키며 주변 공공청사, 광장 등 기반시설 변경에 관한 사항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변경안으로 광화문 일대의 역사성과 특성을 살려 시민중심 대표공간으로 광화문광장을 조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