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편의형 비비고 왕교자’ 2종 출시
CJ제일제당, ‘편의형 비비고 왕교자’ 2종 출시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07.16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CJ제일제당 비비고 왕교자 편의형 제품 2종
사진=CJ제일제당 비비고 왕교자 편의형 제품 2종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CJ제일제당이 소비 트렌드와 소비자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맞춘 ‘편의형 비비고 왕교자’를 16일 새롭게 선보였다.

편의형 비비고 왕교자는 ‘비비고 튀긴 왕교자’와 ‘비비고 찐 왕교자’ 등 2종이다.

이번 신제품은 최근 간편화된 조리법 트렌드를 반영, 소비자가 많이 사용하는 조리도구 에어프라이어와 전자레인지의 특성에 맞춰 설계됐다. 누구나 간편하게 최상의 ‘비비고 왕교자’ 맛∙품질을 구현할 수 있도록 조리 편의성에 초점을 맞춘 것.

‘비비고 튀긴 왕교자’는 에어프라이어에 특화된 제품이다. 기름을 바르고 약 15분 동안 조리하던 기존 방식의 불편함을 덜기 위해 프리프라잉(Pre-Frying) 공법을 적용했다. 고온에서 바삭하게 튀겨낸 후 급속 냉동해 조리 시 기름을 바를 필요 없이 에어프라이어 8분이면 한층 더 노릇하고 바삭한 만두를 즐길 수 있다. 가격은 8480원(700g 기준)이다.

‘비비고 찐 왕교자’는 전자레인지에 특화됐다. 봉지째 전자레인지에 2분 30초(1000W 기준)만 돌리면 찜통에 갓 쪄낸 듯한 비비고 왕교자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스팀 파우치에 담아 전자레인지 조리에도 만두 귀가 딱딱하지 않고 촉촉한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3200원(175g 기준)이다.

젊은 소비자층 공략을 위해 출시한 만큼 ‘비비고 왕교자’의 캐릭터를 만들어 제품 디자인에 적용했다. 각 제품의 특성에 맞춰 ‘비비고 튀긴 왕교자’는 태닝을 하고 있는 캐릭터를, ‘비비고 찐 왕교자’는 사우나를 즐기고 있는 캐릭터를 제품 전면에 내세웠다.

CJ제일제당은 비비고 왕교자가 시장의 양적∙질적 성장을 이룬 것처럼 최상의 비비고 왕교자 맛∙품질을 구현할 수 있는 편의형 제품을 앞세워 시장을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향후 지속적인 R&D 투자를 통해 글로벌 현지 만두 제품은 물론 다양한 미래형 제품까지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이번에 출시한 편의형 제품은 최근 소비 트렌드와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제품인 만큼 ‘비비고 왕교자’에 대한 충성도 확대, 대표 만두 제품으로서의 이미지 제고 등 브랜드 자산 강화를 꾀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비비고 왕교자’ 브랜드 이미지에 걸맞은 제품 포트폴리오 확대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