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10분 만에 자두 10만개 판매 이커머스 ‘최단 시간 최다판매’ 기록
티몬, 10분 만에 자두 10만개 판매 이커머스 ‘최단 시간 최다판매’ 기록
  • 김보람 기자
  • 승인 2019.08.19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티몬
사진=티몬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티몬이 국내 온라인쇼핑 역사상 ‘최단 시간 최다판매’ 기록으로 KRI한국기록원의 공식 인증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티몬은 지난 7월 5일 ‘10분어택’ 통해 10분간 총 10만500개의 자두를 판매하며 이커머스 부문 최단 시간 최다판매 기록을 보유하게 됐다.

티몬의 ‘10분어택’은 매일 오전 10시, 기존에 볼 수 없었던 파격적인 가격의 상품을 단 10분간만 판매하고 사라지는 업계 최초의 ‘분’ 단위 타임커머스 매장이다.

티몬의 ‘최단 시간 최다판매’를 공식적으로 인증한 기관인 KRI한국기록원은 대한민국에서 발생하는 모든 사물과 사회 현상에 있어 최고(最高)기록을 공식 인증하고 미국·유럽 등 국제적으로 저명하고 인지도 있는 해외 기록인증 기관에 인증 심의를 요청하는 기록인증기관이다.

KRI한국기록원 기록검증팀은 이번 기록의 공식 인증을 위해 티몬이 제출한 내부 주문현황 증빙자료를 비롯해 KICC, 다날, 페이코 등 총 9개의 PG사 결제승인 내역 확인 공문서, 제 3자 법조인의 사실 확인서, 미디어 기록 공시 자료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했다. 그 결과 ‘이커머스 부문 최단 시간 최다판매’ 분야의 새로운 타이틀을 확정하고 티몬 측에 인증서를 전달했다.

티몬 관계자는 국내 온라인쇼핑몰 사상 최단기간 최다수량의 판매가 이뤄졌다는 타이틀은 그만큼 티몬이 타임커머스 플랫폼으로서 파괴력 있는 판매 파워를 가지고 있다는 측면에서 파트너사와 고객 모두에게 의미 있는 일이라고 설명했다.

이진원 티몬 대표는 “티몬은 이미 누적 가입자 1700만명이 넘는 고객과 올 상반기 순구매자수 1400만이 넘는 국민 쇼핑 앱이긴 하지만 10분당 10만개라는 짧은 시간 폭발적인 구매파워가 일어날 수 있었던 것은 좋은 상품과 가격 없이는 만들 수 없는 기록이다”라며 “자축하기 위한 차원에서 공식 기록 인증을 받았을 뿐, 이미 이 기록은 그사이 티몬에서 12만개 이상 판매로 경신됐다. 더 좋은 상품들로 고객들께 보답하며 계속 자체적인 기록 경신을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티몬은 매일 11시 유·아동타임, 13시 뷰티타임, 16시 간식타임을 비롯해 1212타임과 모닝, 나이트, 심야 타임 등의 타임 매장을 운영하며 365일 24시간 파격적인 특가 상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