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전국 가맹점 방역 돌입 ‘고객과 패밀리 안전 최우선’
BBQ, 전국 가맹점 방역 돌입 ‘고객과 패밀리 안전 최우선’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0.02.26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너시스BBQ
전문 방역업체 직원이 10일 BBQ치킨 헬리오시티점을 방역하고 있다. 사진=제너시스BBQ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제너시스BBQ는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25일부터 전국 가맹점을 대상으로 방역에 돌입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고객과 패밀리의 건강안전이 최우선’이라는 경영철학에서 비롯됐다. 

이번 방역은 일반적으로 실시하는 스프레이 방식의 방역에서 더 나아가 살균제를 초미립자로 분사하는 ‘ULV(Ultra Low Volume) 분무코팅살균 방식’을 병행해 고객은 물론 패밀리, 직원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인다는 설명이다.

이에 소요되는 비용은 패밀리와 본사가 분담하기로 했으며 BBQ는 이를 위해 1억5000여만원의 특별예산을 편성해 지원한다. 전국의 패밀리 매장들은 전문 방역업체와 긴밀히 협업해 신속한 일정 내에 모든 방역 작업을 조속한 시일 내 마칠 예정이다.

제너시스BBQ 관계자는 “현재 코로나19와 연관되거나 해당되는 매장은 없으나 전국적으로 확산되는 코로나19로부터 고객, 패밀리, 직원의 안전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방역, 매뉴얼 등 본사가 적극적으로 지원해 모든 분들이 BBQ를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BBQ는 코로나19 발생 초기부터 관련 대응 매뉴얼과 포스터를 제작해 상시 비치해 서비스와 배달에 항상 준수토록 했으며 이에 따라 매장과 배달 전 직원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 손세정제 비치 및 휴대, 체온계 비치 등의 노력을 통해 고객의 불안감을 해소해 왔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